질로 끝나는 단어 : 688 개

파란색 단어를 클릭하면 해당 단어로 시작하거나 끝나는 단어 리스트로 이동합니다.

질로 끝나는 다섯 글자 이상의 단어 : 20 개

[명사]☞외과피(外果皮).

[명사]선천적으로 알레르기 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사람의 체질.

[하다형 타동사]다리미질할 때에 옷의 후미진 부분이나 끝 부분 따위를 혼자 잡고 다리는 일.

[명사]주로 역학적인 관점에서 본 물체의 성질.

가래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마른행주로 닦거나 훔치는 일.

[하다형 타동사]몽둥이찜.

[명사][하다형 자동사]논바닥이 울퉁불퉁하여 물이 고루 퍼지지 않을 때, 높은 데의 흙을 낮은 데로 끌어 내려 편평하게 하는 일.

[하다형 타동사]방망이로 인정사정없이 마구 때리는 일.

산성 용액 중에서는 염기의 성질을, 염기성 용액 중에서는 산의 성질을 나타내는 전해질.

한 종류의 원자만으로 된 순물질. [금강석·수소·산소·금·은 따위.] 단체(單體). ↔화합물.

릿

[명사][하다형 자동사]논둑이나 밭둑을 후리어 깎는 가래질.
질로 끝나는 네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48 개

질간

전해

수용액 중에서 전부 또는 대부분이 이온으로 전리(電離)되는 전해질. [소금·염산 따위.] ↔약전해질.

다리

[하다형 자동사] ‘채신없이 방정맞고 얄밉게 행동하는 짓’을 욕으로 이르는 말.

씨껍

[명사]씨를 싸고 있는 두 겹의 껍질 중 바깥쪽에 있는 두꺼운 껍질. 외종피(外種皮). ↔속씨껍질.

양지

단백

[명사]물이나 염류의 수용액에 잘 녹지 않고, 산·알칼리·효소 등에 의하여 잘 분해되지 않는 단순 단백질을 통틀어 이르는 말.

성대

황지

두박

[명사][하다형 자동사]몸을 번드치어 갑자기 거꾸로 떨어지는 짓. 곤두.

질구

입정

단백

두박

[하다형 자동사] ‘곤두박질’의 잘못.

질근

근지러운 느낌이 자꾸 일어나는 상태.

겅이

질깐

질깨

[하다형 타동사]의 준말. (큰말)께질께질.

질께

[하다형 타동사]의 준말. (작은말)깨질깨질.

질꼬

잘 자라지 못하여 몹시 뒤틀어지고 꼬불꼬불한 모양.

질꼰

[하다형 형용사] (하는 짓이나 생각이) 지나치게 꼼꼼하여 갑갑한 모양.

뚜기

질끈

[하다형 형용사]매우 끈기 있게 검질긴 모양. (작은말)깐질깐질.

무껍

[명사]나무의 줄기나 가지의 맨 거죽 부분에 있는 조직. 목피(木皮). 수피(樹皮).

질난

도둑

[명사][하다형 타동사]매우 악독한 도둑질.

가래

[명사][하다형 자동사]티끌이나 쭉정이 따위를 바람에 날리기 위하여, 넉가래로 곡식을 떠서 공중에 치뿌리는 짓.

질는

듬이

[하다형 타동사]옷감 따위의 구김살을 펴거나 반드럽게 하기 위하여 방망이로 두드리는 일. (준말)다듬이·다듬질.

리미

음박

[명사][하다형 자동사]급히 뛰어가는 걸음. 구보(驅步).

단백

[명사]탄수화물과 단백질이 결합한 복합 단백질. 연골(軟骨) 중에 포함되어 있음.

뇌수

뇌피

[명사]대뇌 표면을 둘러싸고 있는 회백질의 얇은 부분.

립형

[명사] 멘델식 유전에서, 대립적으로 존재하는 우성 형질과 열성 형질.

듬이

[하다형 타동사]더듬어 찾는 짓. (준말)더듬질.

운찜

[하다형 자동사]☞온엄법(溫□法). ↔찬찜질.

거리

리깨

[하다형 타동사]도리깨로 곡식 따위를 두드려 타작하는 일.

멩이

[하다형 자동사]돌멩이를 던지는 짓.

팔매

[하다형 자동사]돌멩이를 멀리 던지는 짓.

력변

[명사]지각 수축(地殼收縮)의 압력으로 암석이 변질하는 일.

새김

[명사][하다형 타동사]소나 염소 따위가 한번 삼킨 먹이를 다시 입으로 되올려 씹는 짓. 되새김. 반추(反芻).

레박

[명사][하다형 자동사]두레박으로 물을 긷는 짓.

쓰레

집개

걸음

발길

[명사]뒷발질.

당맥

대패

[명사][하다형 타동사]막대패로 대강 미는 일.

놀음

[명사][하다형 자동사]막대기나 동무들의 등을 말 삼아 타고 노는 아이들의 놀이. (준말)말놀음.

버둥

[하다형 자동사]말이 등을 땅에 대고 누워 네 다리로 버둥거리는 짓. (준말)버둥질.

담배

[명사][하다형 자동사]마주 대하여 담배를 피우는 짓.

대꾸

[명사][하다형 자동사]마주 말대꾸하는 짓.

바느

가래

걸음

래찜

둥이

[하다형 타동사]몽둥이로 때리는 짓.

릿매

자맥

[명사][하다형 자동사]물속에 들어가서 팔다리를 놀리며 떴다 잠겼다 하는 짓. 함영(涵泳). (준말)자맥질.

걸레

장구

[하다형 자동사]헤엄칠 때 발등으로 물장구를 치는 짓.

발길

[명사][하다형 타동사]여러 사람의 발길질.

달음

응물

[명사]서로 작용하여 화학 반응을 일으키는 물질.

질반

[하다형 형용사]윤기가 흐르고 반지라운 모양.

버둥

암물

[명사]암이 생기게 하는 물질.

망이

질번

심지

배나 가슴을 앓는, 고치기 어려운 병.

동산

부동산을 목적으로 하는 질권(質權). ↔동산질.

신수

신피

침개

[하다형 자동사]지짐질.

방아

[명사][하다형 자동사]붓방아를 찧는 짓.

결정

[명사]일정한 모양이나 구조를 가지지 아니하는 고체. (준말)비정질.

단백

[명사]단백질이 아닌 물질.

전해

지껍

[명사]살가죽의 겉껍질.

자옥

질빤

질뻔

바느

[명사][하다형 자동사]삯을 받고 하는 바느질.

조대

앗대

[명사][하다형 자동사]상앗대로 배를 움직이게 하는 일. (준말)삿대질.

자옥

[명사]기품이 있고 맵시가 고운 미인을 형용하여 이르는 말.

섬약

새김

간물

드락

[명사][하다형 타동사] (남의 재물을) 마구 빼앗아 가는 짓. (비슷한말)노략질. (참고)약탈.

태껍

[명사]소태나무의 껍질. 맛이 몹시 쓰며, 한약재로 쓰임. (준말)소태.

씨껍

가락

손가락으로 가리키는 짓.

바느

풀무

가락

[명사][하다형 자동사]숟가락으로 음식을 떠먹는 일. 술질.

바꼭

술래가 숨은 사람을 찾아내는 아이들의 놀이.

득형

[명사]☞획득 형질.

랑이

남을 못 견디게 굴어 시달리게 하는 짓.

양이

[하다형 자동사]한창 바쁠 때에 쓸데없는 일로 남을 귀찮게 하는 짓.

가리

의 속된 말.

질아

전해

[명사]전리도가 작은 전해질. [암모니아·초산·아닐린 따위.] ↔강전해질.

질어

음찜

나멜

하고

‘자연을 깊이 사랑하는 성벽(性癖)’을 고치기 어려운 병에 비유하여 이르는 말. 연하지벽(煙霞之癖). 천석고황(泉石膏□).

질옴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작은 생물이) 한데 많이 모여 굼뜨게 자꾸 움직이는 모양.

속물

손좍

[명사][하다형 자동사]식사할 때 숟가락이나 젓가락을 왼손으로 잡는 것.

골때

질부

[하다형 형용사]성질이나 행동이 곰살궂지 아니하고 좀 뚝뚝하고 그악스러운 모양.

질움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생물이) 한데 많이 모여 굼뜨게 자꾸 움직이는 모양.

리개

서제

질자

[하다형 형용사]물기가 말라서 잦아드는 모양.

누비

바느

[하다형 자동사]자질구레한 바느질.

장물

[명사]생물의 몸속에 저장되어 있는 영양 물질.

로성

[명사][하다형 자동사]오랜 노고로 말미암아 병이 남.

응형

가락

신병

[명사]태어날 때부터 이상 인격(異常人格)인 상태.

이성

[로크의 인식론에서, 물건의 성질을 둘로 나눈 것 가운데의 하나로] 물건의 빛깔·냄새·맛·소리 따위와 같이 감각 기관에 대한 물건의 작용에 따라 생기는 주관적인 성질. (참고)제일 성질.

일성

[로크의 인식론에서, 물건의 성질을 둘로 나눈 것 가운데의 하나로] 물건의 연장(延長)·모양·운동·정지 따위와 같이, 물건 그 자체에 항상 들어 있는 객관적인 성질. (참고)제이 성질.

도둑

[명사][하다형 자동사]자질구레한 물건을 훔치는 짓.

신지

먹총

[하다형 자동사]상대편에게 주먹을 내지르는 짓.

달음

[하다형 자동사]단숨에 내처 달리는 달음박질. (준말)줄달음.

팔매

질지

물기가 많아서 좀 진 듯한 모양.

가래

바느

미레

[하다형 타동사]곡식을 될 때 평미레를 쓰는 짓.

류지

[갯버들 같은 체질이라는 뜻으로] 몸이 잔약하여 병에 잘 걸리는 체질. ‘세설신어’의 ‘언어편(言語篇)’에 나오는 말임.

거리

[하다형 자동사]푼거리로 땔나무나 물건을 감질나게 사 쓰는 일. 대푼거리질.

론토

화농균 질환(疾患)의 화학 요법제.

균물

[명사]☞항생 물질.

생물

[명사]세균 따위의 미생물로 만들어져, 다른 미생물이나 생물 세포의 기능을 저해하는 물질. [스트렙토마이신이나 페니실린 따위.] 항균 물질.

단백

[명사]핵산과 단백질이 결합한 물질. 염색체와 바이러스 따위의 구성 물질임.

걸음

아무 보람 없이 오거나 가는 일.

구역

[명사][하다형 자동사]게우는 것도 없이 욕지기를 하는 일.

광물

랑이

[하다형 자동사]자꾸 홀라들이는 짓. (큰말)훌렁이질.

득형

[명사]생물이 일생 동안에 환경의 영향 또는 훈련에 의하여 얻는 변화된 형질. 습득 형질.

렁이

[하다형 자동사]자꾸 훌라들이는 짓. (작은말)홀랑이질.

치개

질로 끝나는 세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347 개

깨끗하게 가시어 내는 일.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가위로 자르거나 오리는 일.

[하다형 자동사]노름판에서 패를 속이는 짓.

[하다형 자동사]연장 따위를 숫돌에 가는 일.

[하다형 타동사]갈이칼로 나무 기구를 깎아 만드는 일.

[하다형 자동사]방사(房事)할 때, 여자가 음탕한 몸짓을 하며 울부짖는 짓.

[명사]갑각소로 이루어진 물질.

[하다형 자동사]농작물을 거두어들이는 일.

[하다형 타동사]걸레로 닦거나 훔치는 일.

[명사]겉을 싸고 있는 껍질. 외피(外皮). 표피(表皮). ↔속껍질.

[하다형 자동사]견지로 물고기를 낚는 일.

내장의 각 기관에 널리 퍼져 있어, 그 기초가 되거나 간충직(間充織) 또는 지주(支柱)가 되는 조직. [결체 조직·탄력 조직·지방 조직·연골 조직·경골 조직 등으로 나뉨.]

[명사][하다형 자동사]곁노를 젓는 일.

[명사][하다형 타동사] (자물쇠를) 곁쇠로 여는 일.

[하다형 자동사]괭이로 땅을 파는 일.

(물질의) 아교와 같은 끈끈한 상태의 바탕.

경단백질의 한 가지. 동물의 결체 조직이나 뼈·피부 등에 함유되어 있음. 물과 함께 끓이면 젤라틴이 됨.

[명사][하다형 자동사]군음식을 먹는 일. 주전부리.

[명사][하다형 자동사]의 준말.

[하다형 자동사]옷 속이 뚫리어 통하게 꿰매야 할 것을 양쪽이 붙게 잘못 꿰맨 바느질.

[명사]채권·주주권(株主權)·무체 재산권(無體財産權) 등 물건 이외의 재산권을 목적으로 하는 질권(質權).

[명사]귤의 껍질. 약재로 쓰임. 귤피(橘皮).

[하다형 자동사]그물로 고기를 잡는 일.

근육처럼 연하고 질긴 성질.

[하다형 타동사]해진 곳이나 떨어진 곳에 조각을 대어 깁는 일.

[하다형 타동사] (연장으로 나무 따위를) 깎아서 다듬는 일.

[하다형 자동사]옷 따위의 뚫어지거나 해진 곳을 바늘로 깁는 일.

[하다형 타동사]아무 데나 마구 때림, 또는 그러한 짓.

[하다형 자동사]남포를 터뜨려 바위 따위를 깨뜨리는 일.

[명사][하다형 타동사]노략하는 짓.

매만져 다듬는 일.

[하다형 타동사]깨끗하게 닦는 일.

[하다형 타동사]지난날, 죄인의 살갗을 불에 달군 쇠로 지지던 형벌. 낙형(烙刑).

달구질.

[하다형 타동사]달구로 집터나 무덤 등의 땅을 다지는 일.

뛰어 달리는 경기를 통틀어 이르는 말.

[명사][하다형 자동사]의 준말.

[하다형 자동사]일삼아 자꾸 담배만 피우는 짓.

☞글리코겐.

당과 지질이 공유 결합하고 있는 화합물. [무정형(無晶形)의 흰 가루임.]

[하다형 타동사]의 준말.

[명사][하다형 자동사]덕색을 나타내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 (남의 물건을) 빼앗거나 훔치는 짓.

[하다형 타동사]동냥하러 다니는 짓.

[하다형 타동사]이것저것 뒤져내는 짓.

뒷발로 차는 짓.

손을 뒤로 돌리어 하는 동작.

[하다형 자동사] 큰 덩이에서 조금씩 뜯어내는 짓.

의 본딧말.

뜀을 뛰는 일.

[하다형 자동사]털실 따위로 양말·옷·장갑 등을 뜨는 일. (참고)편물(編物).

[하다형 타동사] ‘뜨개질2’의 잘못.

[하다형 자동사]소가 뿔로 받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말이나 되로 곡식을 되는 일.

[하다형 타동사]마치로 무엇을 두드리거나 박는 일. 마치로 하는 일.

아이들이 말을 타듯 서로 등에 타고 노는 장난.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망치로 두드리는 짓.

[명사][하다형 자동사]상대편의 사격에 맞서 총을 쏨. 맞불. 응사(應射).

[명사][하다형 자동사]벽의 거죽에 매흙을 바르는 일. (준말)맥질.

[하다형 자동사]면도하는 일.

[명사] (어떤 질병에 대하여) 면역이 되어 있는 체질.

[명사] (부들이나 왕골 따위의) 물에 잠긴 부분의 겉껍질.

[하다형 자동사]물레를 돌리어 실을 뽑는 일.

[명사][하다형 타동사]여러 사람이 덤비어 함부로 때리는 짓.

[하다형 자동사]대패를 반대로 돌려 쥐고 앞으로 밀어 깎는 일.

[하다형 자동사]똥이 굳어 잘 나오지 않을 때, 파내거나 미장을 넣는 일.

[하다형 자동사]베나 가마니 따위를 짤 때 바디로 씨를 치는 일.

[하다형 타동사]재목을 바심하는 일.

[하다형 타동사]실을 곱걸어서 꿰매는 바느질. [온박음질과 반박음질이 있음.]

[하다형 자동사]반말을 하는 짓.

[명사][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발길로 걷어차는 짓.

[하다형 자동사]여자끼리 성교를 흉내 내는 짓.

[하다형 자동사]번지로 흙을 고르는 일.

[명사]☞에나멜질.

[하다형 타동사]별러서 고루 나누는 일.

[하다형 타동사]물건을 몰래 모아 감추어 두는 짓.

[하다형 타동사]부뚜를 펴서 중턱을 밟고, 두 손으로 양쪽 끝을 쥐고 흔들어 바람을 일으키는 일. 풍석질.

젖먹이의 두 겨드랑이를 껴서 붙잡고 좌우로 흔들며, 두 다리를 번갈아 오르내리게 하는 짓.

[하다형 타동사]부레풀로 물건을 붙이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북새 놓는 일.

[하다형 자동사]남을 괴롭게 하여 말썽을 일으키는 짓.

[하다형 타동사]분탕을 치는 짓.

[하다형 타동사]불에 달군 쇠꼬챙이로 살을 지지는 일. [옛날 형벌의 한 가지.]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때를 씻기 위하여 비누를 문지르거나 골고루 칠하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구걸하거나 빌어먹는 짓.

의 준말.

☞에나멜질.

진흙과 모래가 섞여 있는 토질.

☞새김1.

[명사][하다형 자동사]벽이나 방바닥에 새벽을 바르는 일. (준말)새벽2.

[명사][하다형 자동사]석수가 돌을 다루는 일.

[하다형 자동사]먼저 손을 대어 때림, 또는 그렇게 때리는 짓.

섬유로써 이루어진 물질.

세포의 원형질(原形質) 가운데서 핵질(核質)을 제외한 모든 부분을 통틀어 이르는 말.

[명사][하다형 자동사]소꿉놀이.

[하다형 타동사] (배게 난 푸성귀 따위를) 솎아 내는 일.

[하다형 타동사]바늘로 시치는 짓. (준말)시침.

신경이 예민하여 사소한 자극에도 필요 이상으로 민감하게 반응하는 성질.

[하다형 자동사] 싸우는 짓.

의 준말.

[명사]식물의 씨의 껍질. 겉씨껍질과 속씨껍질의 구별이 있음. 종피(種皮).

[하다형 자동사]씨아로 목화의 씨를 빼는 일.

갖풀과 같은 끈적끈적한 성질, 또는 그러한 물질.

[명사]결핵이나 암 따위의 병으로 말미암아 전신이 극도로 쇠약해진 상태. 전신이 마르고 피부는 회황색을 띠며 눈이나 발이 부어오름.

항문 속에 생기는 치질. 내치(內痔). ↔수치질.

[하다형 자동사]실 끝에 작은 돌을 매어 서로 걸고 당겨서, 누구의 실이 더 질긴가를 겨루는 놀이.

[명사][하다형 자동사]지난날, 엄대에 액수를 기록하던 외상 거래.

[명사][하다형 자동사]임금에게 반역을 꾀하는 짓.

상대를 부르는 말에 앞세워, 그를 욕하는 뜻을 나타냄.

광물의 성분이 유리질을 함유하지 않고 모두 결정질로 이루어져 있는 조직.

[명사][하다형 자동사]외손만을 쓰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욕지기를 하는 짓. (준말)왹질.

[명사]외사촌의 아들. 외당질(外堂姪).

[하다형 자동사]남성의 수음(手淫).

☞용질(溶質).

[하다형 자동사]우물물을 퍼내는 일.

유기물에 딸리는 물질이나 성질. ↔무기질.

[하다형 타동사]짐을 배에서 육지로 나르는 일.

[하다형 타동사]두 사람 사이를 갈라놓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석회를 이기어 벽을 바르는 일.

분자 안에 인산(燐酸)이 들어 있는 복합 지질. 동식물의 세포를 형성하는 중요한 물질임. [레시틴 따위.]

[명사][하다형 자동사]의 준말.

[명사][하다형 자동사]작두로 짚·풀·콩깍지·약재 따위를 써는 일.

[하다형 자동사]잔불을 놓는 일.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포교가 죄인을 신문할 때, 회초리로 마구 때리는 매질.

[하다형 자동사]물속으로 잠기는 짓.

[명사][하다형 자동사]장대를 사용하여 하는 짓.

육촌 형제의 아들.

저울로 물건의 무게를 다는 짓.

[하다형 자동사]자주 전당 잡히는 일을 얕잡아 이르는 말.

전분을 많이 함유한 물질.

곡식을 절구에 넣고 찧거나 빻는 일.

[명사]기질(氣質)의 유형의 한 가지. 감정이 차갑고 활발하지 못하나 침착하고 의지가 강하며 끈기 있는 기질임.

[명사][하다형 타동사]액체나 가루 따위를 식히거나 섞기 위하여 휘젓는 짓.

[명사]젖이 모자라서 생기는 젖먹이의 병.

[하다형 타동사]못되게 굴어 남을 괴롭힘, 또는 그런 짓.

[하다형 자동사]조리로 쌀 따위를 이는 일.

[하다형 자동사]주살로 쏘는 짓.

[하다형 자동사]☞수판질.

중풍에 걸리기 쉬운 체질, 또는 혈압이 매우 높은 사람.

[하다형 자동사]쪽매를 만드는 일.

채찍으로 때리는 짓. 채질.

[하다형 타동사]재목으로 쓸 나무의 겉면을 대패로 대강 미는 일.

곤충류나 갑각류의 외골격(外骨格)을 이루고 있는 물질.

[하다형 자동사]관리가 탐장하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토색하는 짓.

[하다형 자동사]지난날, 시골에서 양반이 세력을 믿고 죄 없는 백성의 재물을 강제로 빼앗거나 가혹한 행동을 자행하던 짓.

[하다형 자동사]젖먹이가 두 입술을 떨며 ‘투루루’ 소리를 내는 짓.

(어떤 물질이 피부에 접촉하거나 소화기·호흡기 따위에 들어갔을 때) 특이한 반응을 일으키는 체질.

[하다형 타동사]관청의 물건을 사사로이 다 써 버리는 짓.

[하다형 타동사]행주로 그릇이나 상 따위의 더러운 것을 훔치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겨냥이 맞지 않아 빗나간 발길질.

[하다형 자동사]정신없이 손을 휘젓는 짓.

[명사][하다형 자동사]남의 힘을 빌리지 않고 가족끼리 짓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떼를 지어 다니며 재물을 강탈하는 짓.

[하다형 자동사]화침으로 종기를 따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교묘한 꾀로 속여 물건을 바꿔치는 짓.

[명사]뇌나 척수를 이루는 회백색의 물질. 신경 세포가 모여 있음.

[명사][하다형 타동사]남의 일을 교활한 꾀로 방해하는 짓.

[명사][하다형 타동사]흙손으로 흙 따위를 바르고 반반하게 하는 짓.

[명사]☞단백질(蛋白質).
질로 끝나는 두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72 개

(병자호란 이후에) 대신들이 제 아들을 청나라에 볼모로 보내게 되었을 때, 남의 아들을 대신 보내던 일.

[명사]동물의 몸을 보호하는 비늘·털·뿔·손톱·발톱·등딱지 따위를 이루는, 각소(角素)로 된 물질.

간질과의 편형동물. 암수한몸이며 몸길이 20∼30mm, 폭 4∼13mm. 소·양·염소 따위 초식 가축의 간장에 기생하는 디스토마의 한 가지.

☞감병(疳病).

껍질.

[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어떤 직위에 있는 사람을 갈아 내고 다른 사람으로 바꿈.

☞인질(姻姪).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매우 여리고 느린 몸놀림으로 한 번 조금 움직이는 모양. (큰말)굼질. (센말)꼼질. 곰질―곰질[부사][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상야릇한 병.

[명사][하다형 자동사]그릇에 떡이나 과일 등을 높이 쌓아 올리는 일. 고임질.

기체·액체·고체 가운데 흩어진 상태로 있는 미립자, 또는 그 미립자가 흩어져 있는 상태. 콜로이드(colloid).

야구에서, 투수가 던지는 공의 성질.

[두루마리로 된 책과 철(綴)한 책이라는 뜻에서] 책.

증세가 이상한 병.

[명사]물체의 거죽을 싸고 있는, 딱딱하지 아니한 켜.

[명사]물체의 거죽을 싸고 있는, 딱딱하지 아니한 켜.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큰말)꿈질.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꼼질.

[하다형 자동사]여자가 정을 통한 남자와 함께 달아나는 일.

[명사][하다형 자동사] (풀이나 나무·곡식 따위를) 낫으로 베는 일.

‘워낙 고약한 성질이 고질이 되어 있음’을 이르는 말.

[하다형 자동사]노를 젓는 일.

당분이 들어 있는 물질.

[하다형 자동사]서로 엇갈린 말을 하는 두 사람을 마주 대하여 진술하게 함.

[명사]지독한 병.

[하다형 자동사]의 준말.

같은 본질, 또는 같은 성질.

[명사][하다형 타동사]곡식 따위를 되로 되는 일.

[하다형 자동사]☞무릎맞춤.

[명사][하다형 자동사]물에 뜬 배가 앞뒤로 흔들리는 것.

치질.

(깨어지거나 뚫어진 곳을) 때워 고치는 일.

[하다형 타동사]곡식을 말로 되는 일.

[명사]☞말증(末症).

힘이나 파동 등의 물리적 변화를 전하는 매개물. [음파를 전하는 공기나 빛 또는 전자파를 전하는 진공 따위.]

[하다형 타동사]메로 물건을 치는 일.

[하다형 자동사]☞무릎맞춤.

민속적으로 해마다 일정하게 지키어 즐기는 날. [설·대보름·한가위 따위.]

나무의 성질.

겉에 나타난 꾸밈과 속바탕.

아름다운 성질이나 본바탕.

흰 빛깔을 지니는 성질.

[하다형 자동사][되다형 자동사]물질이나 사물의 성질이 바뀜.

(어떤 것이 지니고 있는) 가장 중요한 근본적인 성질이나 요소.

곡식알 속에 있는 단백질.

[명사][하다형 자동사]붓을 놀려서 그림을 그리는 일.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비로 쓰는 일.

[명사][하다형 타동사]빗으로 머리를 빗는 짓.

남 앞에서 ‘자기의 조카’를 겸손하게 일컫는 말.

[하다형 자동사]☞낙질(落帙).

의 준말.

[명사]☞상길. ↔하질(下秩).

누이의 아들.

책.

날 때부터 가지고 있는 기질. 성품.

손으로 잘 매만져 다듬는 일.

상복을 입을 때 머리에 두르는, 짚에 삼 껍질을 감은 둥근 테.

[명사]아저씨와 조카.

[명사]☞악병(惡病).

[명사]약한 체질, 또는 약한 체질의 사람. (비슷한말)약골(弱骨).

나중에 증거가 될 말. 질언.

조카딸.

[명사]한방에서, ‘천연두’를 이르는 말. 역환(疫患).

곱고 아름다운 바탕.

[명사][하다형 자동사]의 준말.

얼굴 모양과 몸바탕.

본디의 성질.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볼모.

살이나 살 같은 성질, 또는 그러한 질.

전염될 우려가 있는 병.

자매간의 아들딸.

고모부에 대하여 자기를 일컫는 말. 고질(姑姪). 부질(婦姪).

임균의 감염에 의하여 일어나는 성병의 한 가지. [주로, 성교에 의해서 전염됨.] 음질(陰疾).

[명사][하다형 타동사]돈을 빌릴 때 저당으로 물품 등을 맡기는 일.

타고난 성품이나 소질.

몸에 남아 있는 병.

장조카. 큰조카.

재주와 기질.

[하다형 자동사] 엎드러지고 미끄러짐. 전지(顚□).

[하다형 자동사]종노릇을 하는 일.

[하다형 자동사]줄로 쇠붙이를 깎거나 쓰는 짓.

[명사]☞중길.

지방과 밀랍(蜜臘) 및 이와 비슷한 물질을 통틀어 이르는 말.

윤기가 번드르르하게 흐르는 모양.

아내의 친정 조카. 처조카.

타고난 성질. 천성(天性).

[하다형 타동사] (정당한 길을 밟지 않고) 세력 있는 사람에게 청(請)을 넣어, 그 힘을 빌리는 짓.

몸의 생긴 바탕. 몸바탕.

항문의 안팎에 생기는 병을 통틀어 이르는 말.

[하다형 자동사]병을 다스리기 위하여 침을 놓는 일.

[하다형 자동사]☞칭병(稱病).

[하다형 타동사]세차게 메어치거나 내던지는 짓.

토지의 성질. 흙바탕. 토성(土性).

[명사][하다형 타동사]톱으로 나무나 쇠붙이 따위를 켜거나 자르거나 오리는 짓.

책의 편(篇)과 질(帙).

[명사]갑작스럽게 앓는 급한 병.

[하다형 자동사]무엇을 붙이거나 바를 때, 풀을 바르는 짓.

생체의 기관에서, 그 겉층과 안쪽 층의 구조나 기능이 서로 다를 경우에 일컫는 겉층. [대뇌·부신(副腎)·신장(腎臟) 따위가 해당함.] ↔수질(髓質).

(여럿 중에서) 가장 질이 낮음, 또는 그것. 핫길. ↔상질(上秩).

[명사]☞말라리아.

[하다형 타동사]☞혐염(嫌厭).

[하다형 타동사]손바느질에서 가장 기본적인 바느질법. 바늘땀을 위아래로 고르게 드문드문 호는 바느질.

[하다형 자동사]병을 숨기고 드러내지 않음. 휘병(諱病).

[명사][하다형 자동사]흙을 이기거나 바르는 일.
질로 끝나는 한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 개

으로 시작하는 단어 보기

질그릇을 만드는 원료인 흙. (참고)질흙.

으로 끝나는 단어 보기

질그릇을 만드는 원료인 흙. (참고)질흙.
질로 끝나는포함하는 단어

이라는 글자를 포함하는 단어는 총 1088개 입니다.

모두 확인하기

명언

전신은 일종의 아주 길고 긴 고양이란다. 내가 뉴욕에서 고양이의 꼬리를 당기면 로스앤젤레스에서 야옹 하고 울겠지. 이해하겠니? 라디오도 똑같은 방식으로 작동한단다. 내가 여기서 신호를 보내면 다른 사람이 저곳에서 그걸 받아요. 전신과 다른 점이라면 고양이가 없다는 것뿐이지.(전신이 뭐냐는 어린 아이의 질문에)

알버트 아인슈타인


의견 작성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