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로 끝나는 단어 : 421 개

파란색 단어를 클릭하면 해당 단어로 시작하거나 끝나는 단어 리스트로 이동합니다.

체로 끝나는 다섯 글자 이상의 단어 : 29 개

[명사]국문이 주가 되고 한문이 보조적으로 쓰인 문체. (참고)한주국종체.

달매

☞매스 미디어. (준말)대중 매체.

분자식은 같으나 성질이 다른 두 종 또는 그 이상의 화합물. [포도당과 과당 따위.]

☞신소체(腎小體).

병원

[명사]누에의 미립자병을 일으키는 병원체.

비행물

정체를 알 수 없는 비행 물체. [비행접시 따위.] 유에프오.

감수 분열 때 체세포 염색체 수의 반이 된 염색체.

비복합

[명사]이전에 ‘비타민 비’라 불리던 것으로, 비타민 B1·B2·B6·B12·B13·니코틴산·판토텐산 등의 여러 성분의 혼합물을 이르는 말.

헤링(Hering)의 사색설(四色說)에 기초하여 광각(光覺)의 체계를 나타내는 팔면체.

함께 생활해 가는 협동적 조직체.

소비자의 권리와 이익을 지킬 목적으로 소비자들 스스로 구성한 단체.

[명사]☞원시 공산체.

태평양경제협력

☞언어 사회.

성염색체(性染色體)의 한 가지. 암컷이 같은 형(型)의 성염색체를 두 개 이상 가진 경우에 그 성염색체를 이르는 말. ↔와이 염색체.

병원

성염색체(性染色體)의 한 가지. 암컷에는 없고 수컷의 몸 세포에 외짝으로 들어 있는 염색체 이외의 또 하나의 특수한 염색체. ↔엑스 염색체.

☞원시 공산체.

공단

국가 통치권 밑에서, 국가 영토의 일부를 단위 구역으로 하여 그 구역 안의 주민을 법률이 정한 범위에서 지배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진 단체. 지방 자치 단체.

치단

[명사]토지 공유제에 기준한 자급자족의 공동체.

[명사]세 쌍의 맞보는 면이 서로 평행인 육면체.

[명사]한문(漢文)이 주(主)가 되고 국문(國文)이 보조적으로 쓰여진 문체. (참고)국주한종체.
체로 끝나는 네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70 개

응도

감응 전류가 통하는 도체.

유전

자성

자계에 의하여 강하게 자화되어, 자계를 없애도 자기가 남는 물체.

중보

[명사] [주로 한문 투의 편지 글에서, 여행 중에 있는 귀한 몸이란 뜻으로] ‘객지에 있는 사람’을 높이어 일컫는 말.

적시

[명사]☞거적송장.

축주

제객

제주

공단

국가의 감독 아래 공공의 업무를 수행하는 법인 단체. 공법인(公法人).

익단

[명사]공공의 이익을 목적으로 하는 단체. [적십자사 따위.]

화정

문육

고매

광고를 소비자에게 전하기 위한 수단이 되는 것. [신문·잡지·라디오·텔레비전·포스터·광고지 따위.]

섭단

전단

국제법에서, 교전국과 같은 교전권을 인정받은 정치 단체.

제단

[명사]여러 국가가 조약에 의하지 아니하고 자발적으로 조직한 단체. [국제 올림픽 위원회 따위.] (참고)국제기구.

한문

주국

주정

간단

하수

중매

의 준말.

공이

☞동공이곡.

귀일

령성

가톨릭에서, 죄인이 죄의 사함을 받지 아니하고 성체를 받아먹는 독성(瀆聖) 행위.

음교

아일

주국

주권이 국민에게 있는 국체. ↔군주 국체.

주정

유동

[명사]되직한 유동체. 죽 따위와 같이 찰기가 강한 액체.

자성

투명

죄단

체만

[하다형 타동사]보고도 보지 않은 척하는 모양. 보는 척 마는 척하는 모양.

량도

☞부도체(不導體). ↔양도체.

투명

위일

자성

피소

☞부갑상선.

염색

[명사]성(性)을 결정하는 데 직접 관계되는 염색체.

대교

포단

력단

구기

전기

☞이상 기체(理想氣體).

곽단

[명사]관청이나 단체 등의 조직과는 형식상 별개이나 그것의 보조를 받아 운영되며 사업 활동을 돕는 단체.

형질

상기

‘보일 샤를의 법칙’이 그대로 적용될 수 있다고 가정한 기체. 고온·저압의 기체가 이에 가까움. 완전 기체.

성질

심동

헌정

[명사]입헌 정치의 체제. [군주제와 공화제(共和制)가 있음.]

선단

자선 사업을 하는 단체. [적십자사·고아원·양로원 따위.]

웅동

☞암수한몸. ↔자웅 이체.

웅이

치단

국가로부터 법적으로 인정된 자치 기관. [지방 자치 단체 따위.]

제정

전제 정치의 체제. (참고)공화 정체(共和政體).

다면

모든 면이 똑같은 정다각형이고, 모든 입체각이 다 같은 다면체.

사면

네 면이 정삼각형인 사면체.

육면

[명사]여섯 면이 모두 정사각형인 육면체. 입방체(立方體).

치단

팔면

여덟 개의 각 면이 정삼각형으로 된 입방체.

세주

객일

업단

육면

리일

소서

☞합쇼체.

이성

연단

연일

체로 끝나는 세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76 개

가는 올로 된, 구멍이 촘촘한 체. (참고)어레미.

가루를 치는 데 쓰이는 체.

가사의 문체. [4·4조를 기본으로 하되 산문에 가까운 문체임.]

‘가자(加資)를 내릴 때 주는 교지(敎旨)’를 이르던 말.

문장의 길이에 따라 분류한 문체의 한 가지. 요약된 표현으로 선명한 인상을 나타내는, 흐름이 빠른 문체. ↔만연체.

β˜žκ°„μƒμ„Έν¬.

고딕으로 된 활자체.

[명사]표면의 일부가 곡면으로 된 입체 도형.

과두 문자의 글씨체.

운율(韻律)이 있어 소리 내어 읽거나 외기 좋게 된 문체.

구어로 쓴 글체. ↔문어체(文語體).

달리아나 우엉 따위의 뿌리 세포 속에 있는 구형의 결정.

☞균사.

기사문의 글체.

부녀자 사이에 오가던 옛날 편지의 글체.

넷 이상의 평면으로 둘러싸인 입체. [사면체·육면체 따위.]

[명사]☞모노머. (참고)중합체.

대화의 형식을 취한 문체. (참고)회화체.

동물의 몸.

같은 몸.

등질의 물체.

쳇불을 말총으로 짠 체.

몸을 가누거나 몸가짐을 잘하는 일. 《주로, 뒤에 부정의 말이 따름.》

어떠한 대상을 있는 그대로 객관적·구체적으로 표현하는 문체.

☞문어체(文語體).

액체가 약간 엉긴 상태의 무른 고체. [묵·두부 따위.]

스스로 빛을 내는 물체. 광원(光源). 광체. ↔암체(暗體).

그 자체가 진동되어 소리가 나는 물체. [악기의 소리가 나는 부분 따위.]

배수성(倍數性)의 개체.

세대 교번(世代交番)이 이루어지는 식물에서, 배우자를 만들어 유성 생식을 하는 세대의 식물체.

악보에서, 빠르기를 지시하는 말. ‘빠르게’의 뜻.

변사자의 시체.

변사(變死)한 시체.

[명사]빛·열·전파 등의 전자기파를 방출하는 물체.

[명사]두 가지 이상의 것이 결합하여 하나로 된 것.

신장의 피질부에 있는, 공 모양의 작은 모세 혈관 덩어리.

☞변려문(□儷文).

선태식물의 포자(胞子)의 싹이 터서 생기는, 녹색으로 된 실 모양의 배우체(配偶體).

‘빗각기둥’의 구용어.

[명사]세모진 물체.

[명사]식물 세포의 세포질 안에 들어 있는, 색소를 함유한 작은 알갱이. 엽록체·백색체·유색체 등이 있음. (참고)색깔치.

살아 있는 물체.

중국 오대(五代)의 서희(徐熙)에게서 비롯된 화조화(花鳥畵) 양식의 한 가지. 몰골법으로 생의(生意)를 나타냄으로써 후세 문인 화가들이 즐겨 따름.

안구 홍채(虹彩)의 바로 뒤에 있는 볼록 렌즈 모양의 투명체. 광선을 굴절시켜 망막 위에 상을 맺게 함.

전기나 열을 잘 전하는 물질. ↔부도체(不導體)·불량 도체.

서예에서, 초서(草書)의 글씨가 끊어지지 않고 이어져 있는 것.

세포가 분열할 때 나타나는 실 모양의 물질. 유전자를 포함하며, 유전이나 성(性)의 결정에 중요한 구실을 함.

[명사]엽록소를 가지고 있는 색소체. 식물의 녹색 부분의 세포질 안에 있으며, 광합성을 영위하는 중요한 부분임.

[명사]잎·줄기·뿌리의 구별이 없는 김이나 미역 따위의 식물. 전체가 잎 모양이고, 잎으로서의 작용을 함.

가톨릭에서, 성체 성사를 받는 일.

☞감속재.

문장 표현의 강유(剛柔)에 따라 나눈 문체의 한 가지. 청초·온화·겸허한 아취 등을 특징으로 하는 여성적인 문체. ↔강건체(剛健體).

운율의 유무에 따라 나눈 문체의 한 가지. 곧, 향가나 속요·가사와 같이 외형적인 자수율(字數律)을 가진 문체. (참고)산문체(散文體).

생물에서, 유기적으로 이루어진 생활 기능을 가진 조직체, 곧 동식물 따위. ↔무기체.

☞유체(流體).

전장(電場) 안에 놓았을 때 양쪽 표면에 전하(電荷)가 나타나는 물질. [유리·운모·합성수지 등의 절연체는 모두 이에 딸림.] 전매질(電媒質).

보통의 2배의 염색체 수를 가지는 생물체.

인쇄 활자의 글자꼴로 된 해서체(楷書體). ↔필기체(筆記體).

균류의 균사(菌絲)가 빽빽이 모여서 된 영양체.

☞항체.

양치식물의 배우체의 한 가지. 포자가 발아하여 형성됨. 원엽체. 편평체.

[명사]어떤 물체를 그 밑면과 나란한 평면으로 잘랐을 때, 그 밑면과 자른 면 사이의 부분.

전기나 열이 잘 통하지 않는 물체. 전기 절연물. 부도체(不導體).

‘정각기둥’의 구용어.

동물 및 균류·조류·이끼류와 같은 하등 식물의 세포질 안에서 핵 가까이 있는 작은 기관.

‘지육(智育)·덕육(德育)·체육(體育)’을 아울러 이르는 말.

[명사]☞직육면체.

[명사] 많은 것들이 모여서 이룬 덩어리. ↔개체(個體).

말쑥하고 온화하며 겸허하여 아취가 나는 글씨체.

조선 말기의 명필인 추사 김정희(金正喜)의 글씨체.

빛이 잘 통하는 물체. [유리·공기·물 따위.]

여덟 개의 평면(平面)으로 둘러싸인 입체(立體).

역사를 연대순으로 기술하는 체제. (참고)기전체(紀傳體).

지상의 대기 중으로 던져진 물체.

포자를 만들어 내는 무성(無性) 세대의 식물체.

서양 문자에서, 필기할 때 흘려서 잇달아 쓸 수 있도록 된 글자의 체. ↔인쇄체.

상대편에 대하여 예사 높이는 뜻을 나타내는 높임법의 한 체. [가오·하오·읽소 따위.] 예사 높임.

한문의 문체.

[명사]상대 높임법 중 격식체의 한 가지. 상대편을 아주 높이는 뜻을 나타냄. [가나이다·오소서·합니다·큽니까 따위.] 아주높임. 하소서체.

(포유동물의 음경이나 음핵에서처럼) 혈액의 충만으로 부피가 커지는 조직.

상대 높임법에서의 종결 어미의 한 체. 하오체와 합쇼체에 두루 쓰이는데, 해체에 존대 표시의 보조사 ‘요’를 붙인 부드러운 말씨임. [하셔요·계셔요·드셔요 따위.] (참고)해체.

☞형광 물질.

문장의 수식 정도에 따라 나눈 문체의 한 가지. 글을 아름답게 표현하기 위하여 여러 가지 수사법을 동원하는 감정적인 문체. ↔건조체.

[명사]활자의 글자 모양. [명조체·청조체·고딕체 따위 여러 가지가 있음.]

흘림으로 쓴 글씨의 체.
체로 끝나는 두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45 개

☞간상세포(杆狀細胞).

감기와 겹쳐서 든 체증.

[하다형 타동사]고치어 바꿈.

큰 몸뚱이. 거구(巨軀).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연체(延滯).

시험 재료로 쓰이는 생물.

[하다형 자동사]형체를 결합함, 또는 그 결합한 형체.

[하다형 자동사]지난날, ‘벼슬이 만기가 되기 전에 다른 벼슬로 갈려 감’을 이르던 말.

[명사][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일이 밀리어 늦어지거나, 늦어지게 함.

일정한 모양과 부피를 가지고 있어 쉽게 변형되지 않는 물체. (참고)기체·액체.

[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 (자리나 구실 같은 것을) 다른 사람 또는 다른 것과 바꿈, 또는 바뀜. 체대(替代).

공 모양을 한 물체.

조선 시대에, 궁녀들이 쓰던 부드럽고 단정한 한글 글씨체.

동물의 난모 세포(卵母細胞)가 성숙 분열하여 알이 되는 과정에서 생기는 세 개의 작은 세포. 극세포.

사물의 바탕.

골상학(骨相學)에서, 인체를 오행(五行)으로 나누었을 때의 금(金)에 해당하는 체격.

[하다형 자동사]되게 체함, 또는 증세가 매우 다급한 체증.

‘기력과 신체’의 뜻으로, 웃어른에게 안부를 물을 때 쓰는 말. 기체후. 기후(氣候)2.

깁으로 쳇불을 멘 체. [고운 가루를 치는 데 쓰임.]

(중력의 작용으로) 떨어지는 물체.

[하다형 자동사]몸을 드러냄.

☞홑원소 물질.

[하다형 타동사]어떤 계정(計定)의 금액을 다른 계정으로 옮겨 적는 일.

[하다형 타동사]스스로 벼슬이 바뀌기를 꾀함.

악보의 나타냄말. ‘부드럽고 우미(優美)하게’의 뜻.

몸통. 동부(胴部).

[하다형 자동사]체면을 유지함.

(아이나 새끼를 가진) 어미의 몸.

우주에 있는 모든 사물의 실체.

건물의 벽이 되는, 측면이 넓고 두께가 얇은 부분.

보통과 다른 서체.

동물의 신선한 혈액이나 림프액 속에 있는, 효소 비슷한 단백질의 한 가지. [살균성이 있으며 면역 반응에 관여함.]

모체가 분열하여, 모체와 크기가 거의 같은 두 개체로 나뉘는 일.

오른쪽 또는 왼쪽으로 비스듬히 기울어진 자체(字體).

산 전체의 생김새.

세 개의 형체나 물체.

[하다형 자동사] (일이) 걸림이 많아 나아감이 더디어짐.

몸의 윗부분. (비슷한말)상반신. ↔하체.

[하다형 형용사]얼굴에 화색(和色)이 없음.

한방에서, 더위로 생기는 체증을 이르는 말.

다 자라서 생식 능력을 갖춘 동물, 또는 그런 몸.

[하다형 타동사]상소하여 벼슬에서 물러남.

(宋朝體)>의 준말.

각 요소가 실수·유리수를 포함하여 복소수로 이루어진 체(體).

[하다형 타동사] (중요한 관직을) 순조로이 갈마들임.

그 시대의 풍습이나 유행.

신령의 상징으로서 예배의 대상이 되는 물체.

[하다형 자동사]체통을 잃음.

(주로 화성암에서) 지각(地殼) 안에서 한 덩어리로 이어져 있는 암석.

본디의 형태를 간략하게 한 것. 특히 간략하게 한 자체(字體), 곧 약자를 이름.

오래 지체함.

·의 준말.

여성의 몸(육체).

[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 (금전의 지급이나 납입 따위를) 기한이 지나도록 지체함. 건체(愆滯).

[하다형 자동사][되다형 자동사]☞영락(零落).

[편지 글 등에서] 남을 높이어 그의 ‘몸’을 이르는 말. 보체(寶體).

사물의 가장 중요한 점. 요점(要點).

☞우편(郵便).

으뜸이 되는 몸. 본디의 형체.

[하다형 자동사]눈물을 흘림, 또는 그 눈물. 유루(流淚).

과거 때 시험 보던, 시(詩)·부(賦)·표(表)·책(策)·논(論)·의(疑)를 통틀어 이르던 말.

[하다형 자동사]성함과 쇠함, 곧 성쇠(盛衰).

[하다형 자동사][되다형 자동사] (사물의 흐름이) 막히어 나아가지 아니함.

서로 갈리고 바뀜.

사람의 몸.

모든 것. 온갖 것.

공간의 일부를 차지하고, 길이와 넓이, 두께를 지닌 것. (참고)평면.

글자의 체(體).

[하다형 자동사][되다형 자동사] (잘 통하지 아니하고) 쌓여서 막힘.

[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차례로 전하여 보냄.

[하다형 자동사][되다형 자동사] (사물의 흐름이) 더 나아가지 못하고 한곳에 머물러 막힘.

좀처럼.

불교에서, 교의의 핵심이 되는 근본 정신.

[하다형 타동사]《주로 ‘못하다’·‘없다’와 함께 쓰이어》 짐스럽고 귀찮은 일을 겪어 내거나 처리함, 또는 그러한 물건(일).

때를 늦추거나 질질 끎.

차량의 몸체로, 승객이나 화물을 싣는 부분.

[하다형 타동사] 옮겨 바꿈.

철사로 쳇불을 메운 체.

흘림의 글씨체. 초서체.

(어떤 사물의) 모든 것.

‘뿔체’의 구용어.

[하다형 타동사][되다형 자동사]규칙, 법령, 명령 따위를 지키도록 통제함.

골상학(骨相學)에서, 사람의 체격을 오행(五行)으로 나눌 때 토(土)에 해당하는 체격을 이르는 말.

깨진 섬돌.

글씨의 모양. 글씨체.

[하다형 자동사]조선 시대에, 고을 수령이 향교의 유생에게 체문(帖文)을 내리던 일. 하첩(下帖).

항원의 침입으로 혈청 안에 형성되는 물질. 그 항원에 대한 면역성을 생체에 줌. 면역체. 저항체.

수묵화의 삼체(三體)의 하나. 대상을 가장 충실하게 묘사함. (참고)초체(草體)·행체(行體).

[명사]한 올씩으로 짠 쳇불로 메운 체. ↔겹체.

사람의 상격(相格)을 오행(五行)으로 나눌 때, 화(火)에 딸린 상격.

척추동물의 난소(卵巢)에서 배란(排卵)이 된 뒤에 난소의 여포(濾胞)가 변한 것. 황체 호르몬을 분비함.

모든 복사(輻射) 광선을 완전히 흡수하는 물체.

[명사]흙을 곱게 치는 데 쓰는 체.
체로 끝나는 한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 개

으로 시작하는 단어 보기

못마땅하여 아니꼽거나, 원통하여 탄식할 때 내는 소리. 치4.

으로 끝나는 단어 보기

못마땅하여 아니꼽거나, 원통하여 탄식할 때 내는 소리. 치4.
체로 끝나는포함하는 단어

이라는 글자를 포함하는 단어는 총 837개 입니다.

모두 확인하기

명언

실제의 세상은 상상의 세상보다 훨씬 작다.

프레드리히 니체


의견 작성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