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로 끝나는 단어 : 86 개

파란색 단어를 클릭하면 해당 단어로 시작하거나 끝나는 단어 리스트로 이동합니다.

틀로 끝나는 다섯 글자 이상의 단어 : 5 개

영화의 첫머리에 나오는, 제목을 나타내는 큰 자막.

닫이

리사이

두 사람 이상의 독주자나 독창자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연주회나 독창회.
틀로 끝나는 네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1 개

스맨

틀밭

사이

독창회, 또는 독주회.

룻귀

[명사]마루청이 얹히거나 끼이게 되어 있는 길고 튼튼한 나무.

끄럼

재봉

재봉

수미

김맬 때 흙덩이를 떠서 들다가 반을 꺾어 누이는 일.

틀먼

틀비

[하다형 자동사]몸을 이리저리 흔들면서 걸어가는 모양.

두깨

다듬이할 때 홍두깨를 버텨 놓는 기구.
틀로 끝나는 세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32 개

굴레가 도는 대로 틀이 따라 돌면서 공작 재료가 갈리도록 하는 틀. [목기(木器)용 갈이틀, 도자기용 갈이틀 따위가 있음.] 목선반.

의 속된 말.

[명사]국수를 눌러 빼는 기계. 제면기(製麵機).

마루의 장귀틀과 장귀틀 사이에 가로질러 청널의 잇몸을 받는 짧은 귀틀.

☞바디집.

반자를 들이기 위하여 나무나 철사로 가로세로 짜서 만든 틀.

물건의 밑바닥을 받치는 틀.

[명사]베니어판 같은 널빤지를 붙이는 데 쓰는 틀.

(벽에 걸거나 책상 위에 놓을 수 있게 만든) 사진이나 그림을 끼워 두는 틀.

자리를 짜는, 나무로 만든 틀.

광산에서, 장애를 만드는 틀.

명주나 모시붙이를 풀을 먹여 꿰어 매어 널어 말리거나 다리는 데 쓰는 틀. 가는 나무오리를 직사각형으로 짜서 만듦. (준말)쟁틀.

전골을 끓이는 데 쓰는 그릇.

증편을 찌는 기구. 운두가 낮은 쳇바퀴 따위에 대오리로 너스레를 놓아 김이 올라오게 만듦.

의 준말. (준말)이틀.

토담을 쌓는 데 쓰는, 널빤지로 만든 틀. 틀 안에 흙을 넣고 단단하게 다지어 흙이 완전히 굳은 다음에 틀을 뗌. 담틀.

틀로 끝나는 두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37 개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몸을 이리저리 고부리거나 비틀며 움직이는 모양. (큰말)굼틀. (센말)꼼틀. 곰틀―곰틀[부사][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

마루청을 놓기 위하여 먼저 굵은 나무로 가로나 세로로 짜 놓은 틀.

일의 가장 중요한 고동.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큰말)꿈틀.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꼼틀.

베실을 뽑아 날아 내는 기구.

베를 짤 때, 날을 고르는 데 쓰는 기구. [구멍 열 개에 가락 열 개를 꿰어 열 올의 실을 한 줄로 뽑아냄.]

흙담을 쌓는 데 쓰는, 널로 만든 틀. 축판(築板). 토담틀.

티끌.

기계 체조 용구의 한 가지. 찬합처럼 여러 층으로 포개 놓을 수 있는 상자 모양으로 만든 나무틀. 정면이나 측면으로 달려와서 여러 가지 방법으로 뛰어넘음.

모를 낼 때, 못줄 대신으로 쓰이는, 눈금이 찍힌 나무틀.

명주·무명·삼베 따위의 피륙을 짜는 틀.

북을 올려놓는 틀.

[하다형 타동사]힘이 없거나 어지러워, 또는 몸의 균형을 잃어 금방 쓰러질 듯한 모양.

[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큰말)삐틀.

[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빼틀.

☞액자(額子).

‘재봉틀’을, 서양에서 들여왔다는 뜻으로 이르는 말.

이가 박혀 있는 아래위의 턱뼈.

제사 때 적(炙)을 담는 장방형의 그릇. 적과기(炙果器). 적기(炙器).

[명사]무엇을 사이에 끼워 넣고 죄는 틀을 통틀어 이르는 말.

창문을 달거나 여닫기 위하여 마련한 틀.

(주로 곡물을 다는) 무게의 한 단위. 미국에서는 100파운드, 영국에서는 112파운드, 미터법에서는 100kg을 1퀸틀이라 함.

물건을 만들 때 그 형태의 바탕으로 삼는 것. 골3. 틀. 판(版).
틀로 끝나는 한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 개

으로 시작하는 단어 보기

으로 끝나는 단어 보기

틀로 끝나는포함하는 단어

이라는 글자를 포함하는 단어는 총 172개 입니다.

모두 확인하기

명언

모든 성공의 비결은 자신을 부인하는 법을 아는 것이다. 스스로 통제할 수 있음을 증명하면 당신은 교육 받은 사람이고, 그렇지 못하면 다른 어떤 교육도 쓸모가 없다.

R. D. 히치콕


의견 작성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