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나는 말

암으로 끝나는 모든 글자의 단어: 696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145 세 글자 단어: 253 네 글자 단어: 133 다섯 글자 단어: 102 여섯 글자 이상 단어: 62 모든 글자 단어: 696

대왕암 : (1)경상북도 경주시 양북면 봉길리 앞바다에 있는 신라 문무왕의 수중 왕릉. 사적 정식 명칭은 ‘경주 문무 대왕릉’이다.

도내기새암 : (1)‘도내기샘’의 방언

양군암 : (1)빙하의 이동으로 둥글게 표면이 깎인 바위의 무리. 빙식(氷蝕) 작용이 있는 곳은 이러한 암석들이 열을 지어 마치 양떼가 모여 있는 것처럼 보인다.

주암주암 : (1)‘쥐엄쥐엄’의 방언 (2)‘쥐엄쥐엄’의 방언

중성암 : (1)산성과 염기성의 중간적 화학 성분을 가진 화성암. 이산화 규소를 52~66% 함유한다. 섬록암, 안산암 따위가 있다.

새암 : (1)남의 처지나 물건을 탐내거나, 자기보다 나은 처지에 있는 사람이나 적수를 미워함. 또는 그런 마음. ⇒규범 표기는 ‘샘’이다. (2)‘샘’의 방언 (3)‘보조개’의 방언

염기성암 : (1)이산화 규소의 함유량이 비교적 적은 화성암을 통틀어 이르는 말. 거무스름한 빛을 띠며, 화산암 가운데 현무암과 심성암 가운데 반려암이 이에 속한다.

석영 안산암 : (1)나트륨을 많이 함유한 사장암, 석영, 각섬석 따위로 이루어진 화산암. 안산암보다 규산이 약간 많으며, 흔히 얼룩무늬를 띤다.

굴암 : (1)‘도토리’의 방언 (2)굴을 파서 만든 암자.

작두시암 : (1)‘펌프’의 방언

찰흙질암 : (1)찰기가 있는 흙으로 된 돌.

바이패스 암 : (1)소스와 부하 사이에서 충전 없이 순환 전류의 통로를 제공하는 보조 암.

휘록응회암 : (1)제3기 이전의 지층에서 나는 염기성의 응회암.

아르코스 사암 : (1)장석이 25% 이상 들어 있는 사암. 대개 석영과 장석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운모도 조금 섞여 있다.

잠암 : (1)높고 험한 바위.

농암 : (1)‘김창협’의 호. (2)농인(聾人)과 아자(啞子)라는 뜻으로, 윗사람과 아랫사람 사이에 서로 정의(情意)가 통하지 않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규범 표기는 ‘농음’이다. (3)‘이현보’의 호.

유모 혈암 : (1)석탄ㆍ석유가 산출되는 지역에 널리 분포하는 검은 회색 또는 갈색의 수성암. 탄소ㆍ수소ㆍ질소ㆍ황 따위로 구성된 고분자 유기 화합물을 함유하며, 이것을 부순 다음 건류하면 석유를 얻을 수 있다. 캐나다의 앨버타 지방, 오스트레일리아의 퀸즐랜드 지방, 중국의 만주 지방 등지에서 난다.

우암 : (1)‘송시열’의 호.

점토암 : (1)호수나 바다 밑바닥에 점토가 쌓여 굳어 이루어진 퇴적암. 점판암, 셰일 따위가 있다.

중선암 : (1)충청북도 단양군에 있는 명승지. 단양 팔경의 하나로, 단양 남쪽의 소백산맥에서 내려오는 남한강을 따라 약 10km 거리에 있다.

철암 : (1)강원도 태백시에 있는 탄광 마을. 영암선의 종점이며, 철암선의 기점(起點)이다.

설티암 : (1)설폰아마이드계 항뇌전증 약. 흰색의 결정 또는 결정성 분말로 녹는점은 185~188℃이며 물에 잘 녹지 않는다. 강력한 탄산 탈수소 효소 저해제이지만 이뇨 작용은 하지 않는다. 전격 경련 억제 효과가 있어 정신 운동 발작에 경구 투여 한다.

러버 암 : (1)야구에서, 잦은 등판과 많은 이닝 소화에도 불구하고 지치지 않는 투수. ‘고무 팔’이라는 뜻으로, 중간 계투 선수들 가운데 자주 등판하면서 좋은 투구를 보여 주는 투수를 가리킬 때 사용한다.

디퍼 암 : (1)동력 셔블에서 디퍼를 연결하는 부분.

대세포 암 : (1)대세포로부터 생긴 암. 폐암의 한 종류로서 기침, 가래, 호흡 곤란 따위의 증상이 특징이다.

규장암 : (1)주로 장석(長石)과 석영(石英)으로 이루어진 화성암. 밝은색의 가는 입자로 되어 있으며, 풍화하여 고령토로 되기 쉽다.

순암 : (1)‘안정복’의 호.

시멘트암 : (1)천연 시멘트의 하나. 포틀랜드 시멘트의 생산에 필요한 성분을 함유하고 있지만, 함량이 떨어지는 천연 석회암이다.

위각력암 : (1)부분적이고 불규칙적으로 백운석(白雲石)처럼 된 석회암. 겉으로 보기에는 반점이 있는 각력암과 비슷하다.

동알비암 : (1)‘도마뱀’의 방언

베암 : (1)‘뱀’의 방언

배태암 : (1)광체나 화성암이 들어 있는 암석.

쇄설암 : (1)여러 가지 바위의 부스러기가 이동하고 쌓여서 생긴 암석을 통틀어 이르는 말. 주요 구성 입자의 지름에 따라서 역암, 사암, 실트암, 이암으로 나눈다.

멩암 : (1)‘명함’의 방언

담낭암 : (1)담낭에 생기는 상피성 악성 종양. 담낭 세포에서 발생하는 선암종이 거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여성에게 비교적 많고 연령이 많아짐에 따라 발생 빈도가 증가한다. 담석, 석회화된 담낭, 만성 담낭염이 담낭암의 발생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복성암 : (1)두 가지 이상의 광물로 이루어진 암석.

유방암 : (1)유방에 생기는 암. 초기에는 통증이 없이 잘 움직이는 멍울이 만져지다가, 차츰 이 멍울이 피부에 유착하면서 외관의 변화가 일어나고, 더욱 진행하면 궤양과 통증이 따른다.

견운모 편암 : (1)명주실과 같은 광택이 나는 결정 편암의 하나. 견운모와 석영, 장석 따위로 이루어진 변성암이며, 편상 조직이 발달하여 잘 벗겨진다.

쇄설성 퇴적암 : (1)기존의 암석이 햇빛이나 물, 생물 따위에 의해 파괴되거나 분해된 후 다시 축적되어 형성된 암석. 사암, 역암, 셰일 또는 기존의 석회암 부스러기 물질 등으로 구성된 석회암이 대표적이다.

도선암 : (1)서울특별시 강북구 우이동 삼각산에 있는 절.

심조암 : (1)마그마가 땅속 깊은 곳에서 천천히 식어 굳어져서 생긴 화성암. 흔히 결정 상태이며 알갱이 모양의 조직을 이룬다. 화강암, 섬록암, 반려암 따위가 있다.

역암 : (1)퇴적암의 하나. 크기가 2mm 이상인 자갈 사이에 모래나 진흙 따위가 채워져 굳은 것으로, 자갈이 전체의 30% 이상이어야 한다.

도애배암 : (1)‘도마뱀’의 방언

소세포 암 : (1)암세포가 소세포의 모습을 보이는 암.

규암 : (1)주로 석영의 입자만으로 된 매우 단단한 알갱이 구조의 암석. 사암(沙巖) 또는 규질암이 변성 작용을 받아 형성된 것으로, 공극(孔隙)이 없고 깨진 표면이 평탄하다.

변질암 : (1)수성암 또는 화성암이 땅 밑 깊은 곳에서 온도, 압력 따위의 영향이나 화학적 작용을 받아 변질하여 이루어진 암석.

실암 : (1)‘권동진’의 도호(道號).

제이 석굴암 : (1)‘군위 아미타여래 삼존 석굴’을 달리 이르는 말.

큰시암 : (1)‘두레우물’의 방언

류문암 : (1)‘유문암’의 북한어.

층회암 : (1)화산이 폭발할 때에 나온 쇄설물이 모래, 진흙, 자갈 따위의 퇴적물과 물속에서 섞여 굳은 암석.

세암 : (1)‘수염’의 방언

천매암 : (1)석영, 운모, 녹니석 따위를 주성분으로 하는 변성암. 변성된 정도가 가장 낮은 초기의 변성암으로, 녹색이나 검은색을 띠고 비단 같은 광택이 있으며, 얇은 잎 모양으로 벗겨지는 성질이 있다.

파쇄암 : (1)기존 암석이 압력을 받아 잘게 부서지면서 성질이 변한 암석.

초산성암 : (1)규산을 75%까지 함유하고 있는 화성암.

동애배암 : (1)‘도마뱀’의 방언

타르박시암 : (1)‘두레우물’의 방언

원암 : (1)변화를 입기 전의 암석.

각섬석암 : (1)각섬석이 많이 들어 있는 초염기성의 심성암. 각섬석 외에 흑운모ㆍ휘석ㆍ감람석ㆍ석류석 따위가 들어 있으며, 흔히 검은 녹색의 유리 광택이 난다.

비소세포 암 : (1)소세포 암이 아닌 다른 종류의 암.

정편마암 : (1)화강암질의 심성암이 열과 압력을 받아서 이루어진 편마암.

알암 : (1)밤이나 상수리 따위가 충분히 익어 저절로 떨어질 정도가 된 상태. 또는 그런 열매. ⇒규범 표기는 ‘아람’이다.

화쇄암 : (1)화산 분출물이 쌓여 굳으면서 이루어진 암석을 통틀어 이르는 말. 화산력, 각력암, 응회암 따위로 나눈다.

거암 : (1)매우 큰 바위.

홍암 : (1)‘나철’의 호.

편마암 : (1)반드시 장석을 포함하고, 석영ㆍ운모ㆍ각섬석 따위로 이루어진 변성암. 수성암과 화성암의 두 종이 있는데, 운모가 조각 모양으로 섞이고 다른 광물도 줄무늬를 이룬 것이 화강암과 다르다.

현무암질 용암 : (1)현무암질 마그마가 화산 활동에 의하여 땅 위로 솟아 나온 것. 검은색을 띠며 온도가 높고, 점성이 낮아 유동(流動)하기 쉽다.

조봉암 : (1)정치가(1898~1959). 호는 죽산(竹山). 1919년 3ㆍ1 운동에 참가하여 복역하였고, 1925년 조선 공산당에 참여하였으나 광복 후 공산당을 탈당하였다. 1952년 대통령 후보에 출마하여 낙선하였으며, 1956년 진보당을 창당하고 정치 활동을 벌이다 국가 보안법 위반으로 사형되었다.

각암 : (1)규암(珪巖)의 하나. 석영질의 퇴적암으로 매우 단단하고 갈색 또는 짙은 회색을 띤다. 주로 점판암이 열 변성 작용을 받아서 생겨난다. (2)배가 좌초함.

생물 쇄설암 : (1)생물의 뼈나 껍질 따위가 부서지고 퇴적하여 생긴 암석.

하화명암 : (1)아래로 중생을 제도(濟度)함. 상구보리와 이를 완전히 구비하면 대보리심(大菩提心)이라고 한다.

풍성암 : (1)바람에 의하여 운반되어 쌓인 흙과 모래로 이루어진 암석. 중국의 황토 지대에 널리 퍼져 있는 대부분의 롬층(loam層)이 그 예이다.

화강 섬록암 : (1)화강암과 섬록암의 중간 정도의 조성(組成)으로 이루어진 심성암(深成巖). 석영, 장석, 흑운모, 각섬석 따위를 주성분으로 하며, 어두운 빛을 띤다.

구조력암 : (1)자갈이나 진흙이 다른 물질과 서로 엉켜서 이루어진 변성암. ⇒남한 규범 표기는 ‘구조 역암’이다.

송진암 : (1)‘역청암’의 북한어.

골암 : (1)유방, 전립선, 폐, 신장 따위 장기(臟器)에 생긴 암이 혈류(血流)를 따라 뼈에 옮겨 와 생긴 암. 일반적으로 암 말기에 나타난다.

각섬석 안산암 : (1)각섬석과 사장석이 주로 들어 있는 화성암. 잿빛 또는 검은색으로 얼룩져 있으며, 촘촘하고 단단하다.

실트암 : (1)모래와 찰흙의 중간 굵기인 흙으로 된 암석.

작은 세포 허파암 : (1)작고 둥근 세포로 구성되어 있으며 폐에 발생하는 악성 종양.

조명암 : (1)작사가ㆍ극작가ㆍ시인(1913~1993). 본명은 영출(靈出). 충청남도 아산 출생이다. 김다인(金茶人), 김운탄(金雲灘), 김호(金湖), 남려성(南麗星), 부평초(浮萍草), 산호암(珊瑚巖), 양훈(楊薰), 이가실(李嘉實), 함경진(咸璟進) 등의 필명을 사용했다. <낙화유수>, <연락선은 떠난다> 외 다수의 유행곡을 작사하였으며, 월북 이후 문화성 부상, 민족 예술 극장 총장, 조선 문학예술 총동맹 부위원장 등을 역임하였으며, 국기 훈장과 김일성상을 수상한 바 있다.

기암 : (1)‘개암’의 방언 (2)기이하게 생긴 바위. (3)구축물의 기초 지반을 구성하는 암석. (4)‘기함’의 방언 (5)‘고욤’의 방언 (6)자기만 알고 남은 모른다고 하여서 세상 사람들을 속이려고 하는 일. 이업(李鄴)의 시 <독이사전(讀李斯傳)>에 나오는 표현이며, ‘암(暗)’은 어둡다는 뜻으로 자기만 알고 타인은 모르는 일을 이른다.

기저 세포암 : (1)표피나 그 부속기의 가장 밑바닥에서 기원하는 세포에서 유래한 악성 종양. 주로 발생한 자리에만 국한되는 성질이 있고 전이가 드물어 예후는 비교적 좋다.

전암 : (1)암은 아니지만 내버려 두면 암이 될 확률이 비교적 높은 병적인 상태. 간암에 대한 간경화, 위암에 대한 위축 위염 따위가 있다.

결장암 : (1)잘록창자에 생기는 암. 오른쪽 잘록창자암인 경우에는 가벼운 설사나 변비가 계속되기도 하고 아랫배에서 덩어리가 만져지기도 하며 복통, 식욕 부진, 전신 권태감, 체중 감소, 빈혈과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왼쪽 잘록창자암인 경우에는 2~3일 간격으로 설사와 변비가 번갈아 일어나며, 혈액이나 점액이 대변에 섞이는 경우가 많고 아랫배에 통증이나 복부 팽만감도 있다.

잠복암 : (1)유기체의 일정한 조직 속에서만 자라고 있어 환자가 특별한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암.

독시암 : (1)‘돌샘’의 방언

김암 : (1)통일 신라 시대의 문신ㆍ학자(?~?). 당나라에 유학하면서 음양학을 연구하여 ≪둔갑법≫을 저술하였고 귀국하여 사천대박사(司天大博士)가 되었으며, 점복술(占卜術)과 은형술(隱形術)의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였다.

유문암질 용암 : (1)유문암질 마그마가 화산 활동에 의하여 땅 위로 솟아 나온 것.

송지암 : (1)유리질의 화산암. 수지(樹脂) 광택을 띠나 풍화하면 검은색, 어두운 녹색, 붉은 녹색을 띤다.

선암 : (1)위암이나 대장암 따위와 같이 선세포에 생기는 암. (2)선종의 절이나 암자.

운암 : (1)하늘을 찌를 듯이 높이 솟은 바위. 또는 구름 낀 높은 산의 바위.

소세포 폐암 : (1)암세포가 소세포의 모습을 보이는 폐암.

피부암 : (1)피부에 생기는 악성 종양. 햇볕을 많이 받는 부위에 생기기 쉽고 백인에게 많다.

석회 알칼리암 : (1)알칼리암에 비하여 칼슘이 풍부하고 알칼리는 비교적 적은 화성암 계열을 이르는 말. 알칼리암에 비하여 훨씬 다량으로 나며, 환태평양 지역 같은 조산대에 분포한다. 화산암에서는 현무암ㆍ안산암ㆍ석영 안산암ㆍ유문암 따위가, 심성암에서는 반려암ㆍ섬록암ㆍ화강ㆍ섬록암 따위가 이에 속한다.

도내기시암 : (1)‘도내기샘’의 방언

경화 기저 세포암 : (1)기저 세포암 임상형의 한 종류. 국소 피부 경화증과 같이 표면이 매끄럽고 흰색을 띠는 판을 형성하는 것이 특징이다.

유선암 : (1)유방에 생기는 암. 초기에는 통증이 없이 잘 움직이는 멍울이 만져지다가, 차츰 이 멍울이 피부에 유착하면서 외관의 변화가 일어나고, 더욱 진행하면 궤양과 통증이 따른다.

독비암 : (1)‘독뱀’의 방언

각섬석 편마암 : (1)주로 각섬석과 흑운모로 이루어진 편마암. 녹회색 또는 검은빛을 띠며, 염기성이나 불순한 석회질 암석에서 생겨난다.

빙퇴암 : (1)빙하에 돌무더기가 굳어서 생긴 바위.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아래 주소를 클릭하시면, 간편 복사됩니다.

(으)로

실전 끝말 잇기

암으로 끝나는 모든 글자 단어는 696개 입니다. 그리고 암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1,345개 입니다. 더 자세히 알아보세요.

시작 암으로 시작하는 단어: 1,345개 : 암, 암 가드, 암가락, 암가루, 암 가슴막염, 암가이, 암각, 암각화, 암갈색, 암갈색밤나비, 암감, 암강아지, 암개, 암개냉이, 암개미, 암개이, 암개회나무, 암거, 암거 공사, 암거구, 암거래, 암거래되다, 암거래상, 암거래죄, 암거래하다, 암거 매설 깊이, 암거무, 암거물빼기, 암거미, 암거 배수, 암거 배수관, 암거 배수로 ...

사진과 명언

아가사 크리스티

" 이제 사람들은 전쟁이 아무 것도 해결하지 못할 뿐 아니라 전쟁에서 이기는 것이 지는 것만큼이나 비참하다는 끔찍함을 느끼게 되었다.^1000 "

#해결 #사람 #전쟁
가브리
" 여자라면 두 가지를 갖춰야 한다. 품격있고 매혹적일 것. "
#여자 #품격 #매혹


구글(Google) 맞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