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과 관련된

본바탕에 관한 속담 총 17 개

아래의 목록에서 속담 풀이를 사진과 함께 확인 가능합니다.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술에 술 탄 듯 물에 물 탄 듯

:

아무리 가공을 하여도 본바탕은 조금도 변하지 않는 상태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상태 #조금 #가공 #바탕 # # #본바탕


머리 없는 놈 댕기 치레한다

:

본바탕에 어울리지 않게 지나치게 겉만 꾸밈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치레 #머리 #댕기 #바탕 # #꾸밈 #본바탕


개 꼬리 삼 년 묵어도[묻어도,두어도] 황모 되지 않는다

: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것은 어떻게 하여도 그 본질이 좋아지지 아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본질 #바탕 # #꼬리 # # # #본바탕



센 개 꼬리 시궁창에 삼 년 묻었다 보아도 센 개 꼬리다

: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것은 어떻게 하여도 그 본질이 좋아지지 아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본질 # #바탕 # #꼬리 # # #본바탕


흰 개 꼬리 굴뚝에 삼 년 두어도 흰 개 꼬리다

: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것은 어떻게 하여도 그 본질이 좋아지지 아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본질 #바탕 #굴뚝 #꼬리 # # #본바탕


독사의 입에서 독이 나온다

:

본바탕이 악한 사람은 결국 악한 행동만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독사 # # #사람 #결국 #바탕 # #행동 #본바탕


각설이의 장타령

:

장타령을 부르며 동냥하여 얻어먹고 다니는 각설이 떼에게서 나올 것이란 장타령밖에 없다는 뜻으로, 본바탕이 하찮은 것에서는 크게 기대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없음을 이르는 말. #동냥 #기대 #각설이 # #바탕 #장타령 #타령 #결과 # #본바탕


각설이의 장타령

:

장타령을 부르며 동냥하여 얻어먹고 다니는 각설이에게서 나올 것이란 장타령밖에 없다는 뜻으로, 본바탕이 하찮은 것에서는 크게 기대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없음을 이르는 말. #동냥 #기대 #각설이 #바탕 #장타령 #타령 #결과 # #본바탕


각설이 떼에게서는 장타령밖에 나올 것이 없다

:

장타령을 부르며 동냥하여 얻어먹고 다니는 각설이에게서 나올 것이란 장타령밖에 없다는 뜻으로, 본바탕이 하찮은 것에서는 크게 기대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없음을 이르는 말. #동냥 # #기대 #각설이 # #바탕 #장타령 #타령 #결과 # #본바탕


개고기는 언제나 제맛이다

:

제가 타고난 본바탕은 어느 때나 속이기 어려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어려움 # # #바탕 #개고기 # #본바탕 #


집에서 새는 바가지는 들에 가도 샌다

: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사람은 어디를 가나 그 본색을 드러내고야 만다는 말. #본바탕 # # #사람 #바탕 #본색 #바가지 #어디


오그라진 개 꼬리 대봉통에 삼 년 두어도 아니 펴진다

: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것은 어떻게 하여도 그 본질이 좋아지지 아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본질 #바탕 # #꼬리 # # #본바탕


각설이 떼에게서는 장타령밖에 나올 것이 없다

:

장타령을 부르며 동냥하여 얻어먹고 다니는 각설이 떼에게서 나올 것이란 장타령밖에 없다는 뜻으로, 본바탕이 하찮은 것에서는 크게 기대할 만한 결과가 나올 수 없음을 이르는 말. #동냥 # #기대 #각설이 #바탕 #장타령 #타령 #결과 # #본바탕


파리한 강아지 꽁지 치레하듯

:

빼빼 마른 강아지가 앙상한 몰골은 생각하지 아니하고 꽁지만 치장한다는 뜻으로, 본바탕이 좋지 아니한 것은 헤아리지 아니하고 지엽적인 것만을 요란스럽게 꾸미는 어리석은 행동을 하는 경우를 비꼬는 말. #몰골 #경우 #치레 #생각 #앙상 #바탕 #치장 #요란 #파리 #행동 #본바탕


버들치가 룡 될 수 없다

:

하찮은 민물고기가 아무리 기를 쓴다고 해도 용이 되어 하늘을 오를 수 없다는 뜻으로, 본바탕이나 품성이 변변하지 못한 사람은 별의별 수를 다 해도 훌륭한 인물이 될 수 없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하늘 #버들치 #훌륭 #사람 # #바탕 #민물고기 #인물 #변변 # #품성 #본바탕


성은 피가(皮哥)라도 옥관자[동지] 맛에 다닌다

:

성은 비록 양반이 못 되는 피씨 성을 가졌을지라도 옥관자를 망건에 단 멋에 우쭐대며 다닌다는 뜻으로, 본바탕은 변변치 않은 사람이 겉모양을 뽐내며 거들먹거리는 경우를 비꼬는 말. #경우 #본바탕 #양반 # # # # #사람 #성은 # #바탕 #겉모양 # #동지 #망건 #모양 # #


물에 물 탄 듯 술에 술 탄 듯

:

아무리 가공을 하여도 본바탕은 조금도 변하지 않는 상태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상태 #조금 #가공 #바탕 # # #본바탕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