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입에 관한 속담 총 8 개

내관 처가 출입하듯

:

자주 왔다 갔다 하면서도 아무런 실속이 없음을 이르는 말. #출입 #실속 #처가 #내관


두메 앉은 이방이 조정 일 알듯

:

출입 없이 집에만 있는 사람이 오히려 바깥 풍조를 잘 아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경우 # #바깥 # #사람 #조정 #이방 #풍조 #두메 #출입


삼각산 바람이 오르락내리락

:

바람이 제멋대로 오르락내리락한다는 뜻으로, 거들먹거리면서 하는 일 없이 놀아나거나 출입이 잦음을 비웃는 말. #바람 # #출입 #삼각산


병조 판서 집 활량 나그네 드나들듯

:

병조 판서의 집에 취직 부탁을 하러 오는 활량이 드나들듯 한다는 뜻으로, 매우 자주 출입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경우 #나그네 #취직 # # #활량 #출입 #판서 #부탁


안인심이 좋아야 바깥양반 출입이 넓다

:

제집에 찾아오는 손님을 잘 대접하여야 다른 데 가서도 대접을 받을 수 있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양반 #바깥 #인심 #출입 #있음 #대접 #손님 # #제집 #바깥양반


작은집 다니듯 한다

:

몹시 출입이 잦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작은집 #출입


부잣집 자식 공물방(貢物房) 출입하듯

:

부잣집 자식이 남의 공물값 받는 데 따라다니면서 행여나 공돈이나 공술이라도 얻어 볼까 하여 공물방에 드나든다는 뜻으로, 자기가 맡은 일을 남의 일 하듯이 건성건성 성의 없이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공돈 # # #자식 #건성건성 #부잣집 # #공술 # # # #성의 #출입 #


찻집 출입 삼 년에 남의 얼굴 볼 줄만 안다

:

사람들이 모여 한담(閑談)하는 찻집 같은 곳에 다니는 것은 아무리 공력을 들였다 하더라도 남의 눈치 살피는 것밖에는 배우는 것이 없다는 말. # #얼굴 #사람 #눈치 # # # #출입


출처: 우리말샘

(와)과 관련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