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 관한 속담 총 13 개

용이 여의주를 얻고 범이 바람을 탐과 같다

:

무슨 일이나 뜻한 바를 다 이루어, 두려운 것이 없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경우 # # # #여의주 # #바람 #


동냥하려다가 추수 못 본다

:

작은 것을 탐내어 다니다가 큰 것을 놓치게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추수 # #동냥


딸은 제 딸이 고와 보이고, 곡식은 남의 곡식이 탐스러워 보인다

:

자식은 남의 자식보다 제 자식이 나아 보이고, 물건은 남의 물건이 제 물건보다 좋아 보임을 이르는 말. #자식 # # # #곡식 # #물건


곡식은 남의 것이 잘되어 보이고 자식은 제 자식이 잘나 보인다

:

자식은 자기 자식이 잘나 보이고 재물은 남의 것이 더 좋아 보여 탐이 남을 이르는 말. #자식 #재물 # # #곡식 #


아이는 제 자식이 잘나 보이고 곡식은 남의 곡식이 잘되어 보인다

:

자식은 자기 자식이 잘나 보이고 재물은 남의 것이 더 좋아 보여 탐이 남을 이르는 말. #자식 #재물 #아이 # # #곡식 #


자식은 제 자식이 좋고 곡식은 남의 곡식이 좋다

:

자식은 자기 자식이 잘나 보이고 재물은 남의 것이 더 좋아 보여 탐이 남을 이르는 말. #자식 #재물 # # #곡식 #


제 논에 모가 큰 것은 모른다

:

언제나 남의 논에 있는 모가 더 커 보인다는 뜻으로, 무엇이든 남의 물건이나 재물은 좋아 보이고 탐이 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재물 # # # # #무엇 # #물건


통채로 삼켜도 비린내가[비린내도] 안 나겠다

:

몹시 탐이 나도록 예쁘고 사랑스러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사랑 # # #비린내 #


고양이 기름 종지 노리듯[넘겨다보듯]

:

무엇에 눈독을 들여 탐을 내는 모양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눈독 #종지 #기름 #무엇 #모양 # #고양이


섬 틈에 오쟁이 끼겠나

:

볏섬을 쌓고 그 사이사이에 또 오쟁이까지 끼워 둘 셈이냐는 뜻으로, 재산 있는 사람이 더 무섭게 재물을 아끼고 탐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경우 #재산 #재물 #사람 #사이사이 #볏섬 # # # #


자식은 내 자식이 커 보이고 벼는 남의 벼가 커 보인다

:

자식은 자기 자식이 잘나 보이고 재물은 남의 것이 더 좋아 보여 탐이 남을 이르는 말. #자식 #재물 # # #


문둥이 콧구멍에 박힌 마늘씨도 파먹겠다

:

욕심이 사납고 남의 것을 탐내어 다랍게 구는 사람을 욕하는 말. # # #사람 # # #콧구멍 #문둥이 #욕심


목 멘 개 겨 탐하듯

:

이미 목이 멘 개가 겨를 먹으면 더 심하게 멜 텐데도 불구하고 겨를 탐낸다는 뜻으로, 자기 분수를 돌보지 않고 분수에 겨운 일을 바란다는 말. # # #불구 #분수 #겨를 #개가 # #


출처: 우리말샘

(와)과 관련된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