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과 관련된

에 관한 속담 총 18 개

아래의 목록에서 속담 풀이를 사진과 함께 확인 가능합니다.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더운죽에 혀 데기

:

대단치 않은 일에 낭패를 보아 비록 짧은 동안이나마 어찌할 바를 모르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동안 #어찌 #낭패 #대단치 #


마파람에 곡식이 혀를 빼물고 자란다

:

남풍이 불기 시작하면 모든 곡식은 놀랄 만큼 무럭무럭 빨리 자란다는 말. #마파람 #시작 # #만큼 #곡식 #


입에 문 혀도 깨문다

:

사람인 이상 실수가 없을 수 없음을 이르는 말. # #실수 #사람 # #이상 #


혀끝에 자개바람 들었느냐

:

혀끝에 쥐가 나서 혀가 굳었느냐는 뜻으로, 말을 전혀 하지 않음을 놀림조로 이르는 말. #놀림 # #바람 # #


혀 밑에 죽을 말 있다

:

말을 잘못하면 재앙을 받게 되니 말조심을 하라는 말. # #잘못 # #말조심 # #재앙



혀뿌리를 함부로 내두르지 말라

:

아무 말이나 막 하지 말라는 말. #뿌리 # #


코등에 파리가 앉아도 혀바닥으로 쫓는다

:

손발을 까딱하기 싫어하는 아주 게으른 사람을 비꼬는 말. #바닥 #손발 #사람 #바닥 #까딱 #파리 # #


사람의 혀는 뼈가 없어도 사람의 뼈를 부순다

:

뼈가 없는 혀를 놀려서 하는 말이 굳은 뼈도 부술 수 있다는 뜻으로, 말이란 무서운 힘을 가지고 있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사람 # #있음 # #


세 치 혀가 사람 잡는다[죽인다]

:

세 치밖에 안 되는 짧은 혀라도 잘못 놀리면 사람이 죽게 되는 수가 있다는 뜻으로, 말을 함부로 하여서는 안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사람 # #


소장의 혀

:

소진(蘇秦)과 장의(張儀)의 변설이라는 뜻으로, 매우 구변이 좋음을 이르는 말. #소장 #장의(張儀) #구변 #소진 # #변설


소진의 혀

:

소진(蘇秦)과 장의(張儀)의 변설이라는 뜻으로, 매우 구변이 좋음을 이르는 말. #장의(張儀) #구변 #소진 # #변설


짧은 세 치 혀가 사람 잡는다

:

‘세 치 혀가 사람 잡는다[죽인다]’의 북한 속담. #사람 #


장맛은 혀에 한번 묻혀 보면 안다

:

무엇을 이해하는 데 그 일부만 가지고도 능히 전체를 알 수 있다는 말. #일부 #전체 #이해 # #장맛 #무엇 # # #


나는 바담 풍(風) 해도 너는 바람 풍 해라

:

옛날 어느 서당에서 선생님이 ‘바람풍’ 자를 가르치는데 혀가 짧아서 ‘바담 풍’으로 발음하니 학생들도 ‘바담 풍’으로 외운 데서 나온 말로, 자신은 잘못된 행동을 하면서 남보고는 잘하라고 요구하는 말. # # #선생님 #옛날 #말로 #요구 #바람 # # #발음 # # #잘못 # #서당 #행동 #자신


혀가 짧아도 침은 길게 뱉는다

:

제 분수에 비하여 지나치게 있는 체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분수 # # # #


혀 아래 도끼 들었다

:

말을 잘못하면 재앙을 받게 되니 말조심을 하라는 말. # #도끼 #잘못 #아래 #말조심 # #재앙


갈바람에 곡식이 혀를 빼물고 자란다

:

가을이 오려고 서풍이 불기 시작하면 곡식들이 놀랄 만큼 빨리 자라고 익어 감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시작 #갈바람 #가을 #만큼 #서풍 #곡식 #


더운죽에 혀 데기

:

더운죽에 혀를 대면 덴다는 것을 뻔히 알면서도 어리석게 혀를 댄다는 뜻으로, 그르칠 것이 뻔한 일을 하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더운죽 #




    에 관련된 명언 5개 더 보기

    카토의 명언: 첫번째 미덕은 혀를 구속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자신이 옳다 하더라도 침묵할 줄 아는 사람이 신에 가장 근접한 사람이다.
    카토의 명언: 첫번째 미덕은 혀를 구속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자신이 옳다 하더라도 침묵할 줄 아는 사람이 신에 가장 근접한 사람이다.
    소포클레스의 명언: 신은 잘난 체하는 혀의 시끄러운 소리를 지극히 경멸하노니.
    소포클레스의 명언: 신은 잘난 체하는 혀의 시끄러운 소리를 지극히 경멸하노니.
    바뤼흐 스피노자의 명언: 인간에게 혀를 다스리는 일보다 어려운 일은 없고, 말보다 욕망을 더 잘 조절할 수 있다.
    바뤼흐 스피노자의 명언: 인간에게 혀를 다스리는 일보다 어려운 일은 없고, 말보다 욕망을 더 잘 조절할 수 있다.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