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하는 말

초로 시작하는 모든 글자의 단어: 3,092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304 세 글자 단어: 777 네 글자 단어: 902 다섯 글자 단어: 456 여섯 글자 이상 단어: 652 모든 글자 단어: 3,092

: (1)불빛을 내는 데 쓰는 물건의 하나. 밀, 백랍(白蠟), 쇠기름 따위의 지방을 끓인 뒤 원기둥 따위 같은 일정한 모양으로 굳히고 그 가운데에 실 따위로 심지를 만들어 박는다. (2)무당의 은어로, ‘꽃’을 이르는 말. (3)어떤 기간의 처음이나 초기. (4)필요한 부분만을 뽑아서 적음. 또는 그런 기록. (5)우리나라 성(姓)의 하나. 본관은 제주(濟州) 하나뿐이다. (6)노릇노릇하게 되도록 불에 약간 볶음. 주로 한의학에서 약재를 볶는 데 쓰는 방법이다. (7)어떤 재료에 양념을 하여 볶는 조리법. 또는 그렇게 만든 음식. (8)한 시간의 3,600분의 1이 되는 동안을 세는 단위. (9)각도를 나타내는 단위. 1초는 1분의 60분의 1이다. 기호는 ". (10)위도나 경도를 나타내는 단위. 1초는 1분의 60분의 1이다. 기호는 ". (11)약 백 명을 단위로 하던 군대의 편제. (12)글의 초안을 잡음. (13)필획을 가장 흘려 쓰는 한자의 서체. 획의 생략과 연결이 심하다. 전서(篆書), 예서(隷書)를 간략히 한 것으로 행서(行書)를 더 풀어 점획을 줄여 흘려 쓴 것인데, 초고(草稿) 따위에 쓴다. (14)베어서 말린 풀. 주로 사료나 퇴비로 쓴다. (15)겨울 동안 가축에게 먹이기 위하여 초가을에 베어서 말린 풀. (16)난초과의 식물을 통틀어 이르는 말. 뿌리가 굵고 잎은 홑잎이며, 꽃은 좌우 대칭이고 열매는 삭과(蒴果)이다. 450속 1만 5000여 종이 알려져 있다. 열대 지방이 원산지이다. (17)광범한 글과 뜻을 간추려 엮은 책. (18)우리나라 성(姓)의 하나. 본관은 성주(星州), 청주(淸州), 강릉(江陵) 등이 현존한다. (19)중국 춘추 오패(春秋五霸) 가운데 양쯔강(揚子江) 중류 지역을 차지한 나라. 뒤에 전국 칠웅의 하나가 되었으나 기원전 223년에 진(秦)나라에 망하였다. (20)중국 수나라 양제 13년(617년)에 임자홍(林子弘)이 강남에 세운 나라. 622년에 망하였다. (21)중국에서 1127년에 금나라가 세운 나라. (22)중국 오대십국(五代十國) 가운데 907년에 마은(馬殷)이 후난(湖南)을 중심으로 세운 나라. 광시(廣西)의 북쪽을 지배하였으며 951년에 남당(南唐)에 망하였다. (23)장기에서, 표면에 ‘楚’ 자를 새긴, 장수 격이 되는 궁. 주로 푸른색으로 글자를 칠하며 ‘漢’과 상대한다. (24)생사(生絲)로 짠 얇은 비단을 통틀어 이르는 말. (25)‘초하다’의 어근. (26)액체 조미료의 하나. 약간의 초산이 들어 있어 신맛이 난다. (27)찹쌀이나 멥쌀 또는 보리쌀 따위를 찌거나 볶아서 가루로 만든 식품. (28)물속에 잠겨 보이지 아니하는 바위나 산호. (29)관례(冠禮)에서, 마지막으로 행하는 의식. 복건을 쓰고 난삼을 입고 신을 신는 의식인 삼가(三加)가 끝난 뒤에 행하는 축하연을 이른다. (30)‘처음’ 또는 ‘초기’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31)‘어떤 범위를 넘어선’ 또는 ‘정도가 심한’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32)‘총’의 옛말. (33)‘눈곱’의 방언

초가 : (1)관례(冠禮)의 삼가례(三加禮) 가운데 첫째 절차. 갓을 쓰고 단령(團領)을 입고 허리에 조아(條兒)를 띠었다. (2)건초나 여물 따위를 얹는 시렁. (3)짚이나 갈대 따위로 지붕을 인 집. (4)조선 시대에, 나라에서 경기의 공전과 사전에 대하여 전세(田稅) 이외에 풀과 볏짚으로 받던 세목(稅目). (5)공무로 여행하는 벼슬아치에게 마패와 함께 주던 여비. 사용하는 말 수에 따라 액수를 규정하였다. (6)아무에게도 도움을 받지 못하는, 외롭고 곤란한 지경에 빠진 형편을 이르는 말. 초나라 항우가 사면을 둘러싼 한나라 군사 쪽에서 들려오는 초나라의 노랫소리를 듣고 초나라 군사가 이미 항복한 줄 알고 놀랐다는 데서 유래한다. ≪사기≫의 <항우본기(項羽本紀)>에 나오는 말이다. (7)나무꾼들이 부르는 노래. (8)인도 동부의 남성이 입는 전통 의상. 좁은 띠 모양의 깃과 긴소매가 달려 있고, 가슴 부위가 꼭 끼고 허리 아래는 여유가 있는 무릎 길이의 겉옷이다.

초가 건조법 : (1)건조 틀을 만들어 그 위에 목초를 걸어 햇빛과 바람을 이용하여 건조하는 방법.

초가락 : (1)기다란 초의 가락. (2)‘초’의 북한어.

초가량 : (1)셈 따위를 처음으로 대강 짐작하여 봄. 또는 그런 일.

초가량하다 : (1)셈 따위를 처음으로 대강 짐작하여 보다.

초가리 기와 : (1)나무 부재(部材)의 끝마구리에 붙이는 치장용 기와. 연목, 부연, 추녀, 사래의 끝 면에 붙이며, 중앙에 못 구멍이 있다.

초가마가리 : (1)예전에, 허술한 오막살이 초가집을 이르던 말.

초가막 : (1)풀이나 나뭇가지 따위로 어설프게 지은 집.

초가막살이 : (1)‘오막살이’의 방언

초가망석 : (1)진도 씻김굿의 한 절차. 죽은 이들의 넋을 불러들인다.

초가벌진 : (1)초나라가 진나라를 정벌한다는 뜻으로, 분수를 모르는 행동은 결국 스스로를 망치는 일임을 이르는 말. 소국인 진나라가 전쟁에 대비하느라 지나치게 국력을 낭비해 오히려 패망하게 되었다는 데서 유래한다.

초가변 영역 : (1)항체의 항원 결합 부위로 특히 다양성이 많은 가변 영역.

초가복 : (1)조선 시대 관례복의 하나로, 초가 때 입는 옷.

초가삼간 : (1)세 칸밖에 안 되는 초가라는 뜻으로, 아주 작은 집을 이르는 말.

초가삼간 다 타도 빈대 죽는 것만 시원하다 : (1)비록 자기에게 큰 손해가 있더라도 제 마음에 들지 아니하던 것이 없어지는 것만은 상쾌하다는 말. <동의 속담> ‘삼간초가가 다 타도 빈대 죽어[타 죽는 것만] 좋다’ ‘절은 타도 빈대 죽는 게 시원하다’ ‘집이 타도 빈대 죽으니 좋다’ ‘초당 삼간이 다 타도 빈대 죽는 것만 시원하다’

초가성성 : (1)두 종류의 현상약(現像藥)을 한꺼번에 사용할 때의 효과가, 하나씩 사용할 때의 효과를 합친 것보다 훨씬 커지는 현상.

초가슭 : (1)‘초가을’의 방언

초가실 : (1)‘초가을’의 방언

초가싥 : (1)‘초가을’의 방언

초가을 : (1)이른 가을. 주로 음력 7월을 이른다.

초가을용 : (1)초가을에 쓰임. 또는 그런 것.

초가읅 : (1)‘초가을’의 방언

초가이엉 : (1)짚이나 새 따위로 엮은, 초가집 따위의 지붕을 이는 데 쓰는 물건.

초가이영 : (1)‘초가이엉’의 북한어.

초가장 : (1)전염병으로 죽은 사람을 곧바로 묻지 않고, 병마가 사그라들 때까지 풀로 덮어 임시로 장사를 지내던 일.

초가지 : (1)‘촛가지’의 북한어.

초가지붕 : (1)짚이나 억새, 갈대 따위를 엮어서 인 지붕.

초가집 : (1)짚이나 갈대 따위로 지붕을 인 집.

초가집 대교(待敎)가 없고 물 건너 대교가 없고 얽은 대교가 없다 : (1)가난한 집에서 대교 벼슬이 나올 수 없고 물 건너 사는 세력 없는 집에서도 대교가 나올 수 없으며 낯이 얽어 못생긴 사람 가운데서도 대교가 나올 수 없다는 뜻으로, 어떤 자격으로서 돈 많고 세력 있고 외모가 번듯해야 함을 요건으로 내세울 때 이르는 말. 옛날 규장각(奎章閣) 대교 벼슬의 인선이 매우 까다로웠다 하여 나온 말이다.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주세요. 더욱 지혜로운 대한민국을 함께 만들기 위해서, 응원 부탁드립니다.

실전 끝말 잇기

초로 끝나는 단어: 1,436개 : 자전초, 연과초, 유발형 잡초, 선학초, 시발초, 가시쓴감초, 이방향 배근 확대 기초, 월년생 목초, 한라사초, 물망초, 공초, 발효식초, 보개초, 고원초, 죽사초, 각형 압축 건초, 문전초, 취어초, 좀골담초, 묘초, 불꽃 제초, 이영초, 판기초, 기생 잡초, 나노초, 판축 기초, 이초, 천초, 운란초, 술지게미초, 밀리초, 아기초 ...

초로 끝나는 단어는 1,436개 입니다. 그리고 초로 시작하는 모든 글자 단어는 3,092개 입니다. 더 자세히 알아보세요.

사진과 명언

오프라 윈프리

" 우리 모두는 인생의 격차를 줄여주기 위해 서 있는 그 누군가가 있기에 힘든 시간을 이겨내곤 합니다.^1000 "

#시간 #격차 #인생
캘빈 트릴린
" 내 어머니의 가장 놀라운 점은 30년 동안 식구들에게 오직 먹다 남은 음식만 차려주셨다는 것이다. 원래의 요리에 대해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
#어머니 #음식 #동안 #원래 #사람 #식구 #점 #요리


구글(Google) 맞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