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하는 말

으로 시작하는 모든 글자의 단어: 2,968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328 세 글자 단어: 621 네 글자 단어: 755 다섯 글자 단어: 352 여섯 글자 이상 단어: 911 모든 글자 단어: 2,968

: (1)그 수량이 하나임을 나타내는 말. (2)‘어떤’의 뜻을 나타내는 말. (3)‘같은’의 뜻을 나타내는 말. (4)‘대략’의 뜻을 나타내는 말. (5)‘간’의 원말. (6)삼한ㆍ삼국 시대에, 족장ㆍ임금ㆍ으뜸 벼슬 따위를 이르던 말. (7)‘칸’의 음역어. (8)몹시 원망스럽고 억울하거나 안타깝고 슬퍼 응어리진 마음. (9)시간, 공간, 수량, 정도 따위의 끝을 나타내는 말. (10)앞에 쓰인 형용사의 정도가 매우 심함을 나타내는 말. (11)어떤 일을 위하여 희생하거나 무릅써야 할 극단적 상황을 나타내는 말. (12)조건의 뜻을 나타내는 말. (13)우리나라 성(姓)의 하나. 본관은 충주(忠州), 담양(潭陽) 등이 현존한다. (14)중국에서 역대로 존재하였던 전한, 후한, 촉한, 성한, 북한, 남한 따위를 두루 이르는 말. (15)중국 고대 왕조인 전한과 후한을 통틀어 이르는 말. (16)중국에서, 기원전 202년에 유방이 세운 나라. 기원후 8년 왕망이 스스로를 ‘신(新)’의 황제로 칭하기 전까지의 기간에 해당한다. 기원후 25년에 유수가 한(漢) 왕조를 부흥시키며 후한(後漢)으로 이어진다. (17)중국에서, 25년에 왕망(王莽)에게 빼앗긴 한(漢) 왕조를 유수(劉秀)가 다시 찾아 부흥시킨 나라. 220년에 위(魏)나라의 조비에게 멸망하였다. (18)중국 삼국 시대 221년에 유비(劉備)가 세운 나라. 쓰촨(四川)ㆍ윈난(雲南)ㆍ구이저우(貴州) 북부 및 한중(漢中) 지역을 차지하였으며, 263년에 위나라에 멸망하였다. (19)장기에서, ‘漢’ 자를 새긴 장수 격인 궁(宮)의 하나. (20)우리나라의 성(姓)의 하나. 본관은 청주(淸州) 등 40여 본이 현존한다. (21)‘대한 제국’을 줄여 이르는 말. (22)중국 전국 칠웅의 하나. 기원전 403년 위(魏)나라, 조(趙)나라와 함께 진(晉)나라의 영토를 삼분하여 한때 국위를 떨쳤으나 기원전 230년 진(秦)나라에게 멸망하였다. (23)‘대한민국’을 이르는 말. (24)오토 한, 독일의 물리학자ㆍ화학자(1879~1968). 우라늄ㆍ토륨 따위의 핵분열을 연구하여 원자 폭탄의 기초를 만들었다. 1944년 노벨 화학상을 받았다. (25)‘큰’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26)‘정확한’ 또는 ‘한창인’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27)‘바깥’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28)‘끼니때 밖’의 뜻을 더하는 접두사. (29)그와 관련된 사람의 뜻을 더하는 접미사. (30)‘환’의 옛말. (31)일본의 에도 시대에, 다이묘가 지배하던 영토 및 그 지배 기구를 이르던 말.

ㆍ바나하 정리 : (1)벡터 부분 공간에서 정의된 유계 선형 범함수가 전체 부분 공간으로 확장된다는 함수 해석학의 주요 정리. ⇒규범 표기는 ‘한ㆍ바나흐 정리’이다.

ㆍ바나흐 정리 : (1)벡터 부분 공간에서 정의된 유계 선형 범함수가 전체 부분 공간으로 확장된다는 함수 해석학의 주요 정리.

: (1)원통한 일에 대하여 하소연이나 항거를 함. (2)평소에 땀을 많이 흘리는 사람. (3)병의 증상으로 땀을 많이 흘리는 사람. (4)가난한 집. (5)문벌과 지체가 변변치 못한 집안. (6)자기 집이나 자기 집안을 겸손하게 이르는 말. (7)‘한가하다’의 어근. (8)한의술과 한약으로 병을 고치는 것을 직업으로 하는 사람.

가닥 : (1)‘한가락’의 방언

가닥 사슬 파지 : (1)핵산이 한 가닥 사슬로 결합되어 있는 파지.

가득 : (1)꽉 차도록 가득.

가득하다 : (1)꽉 차도록 가득하다.

가득히 : (1)꽉 차도록 가득히.

가락 : (1)어떤 방면에서 썩 훌륭한 재주나 솜씨. (2)칠조 중 첫 번째 가락. 평조와 계면조에서, 협종과 고선을 으뜸음으로 한다.

가람 디자인 미술관 : (1)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예술의 전당 내부에 있는 디자인 미술관. 2002년에 개관하였으며 디자인과 조형 예술에 관련한 여러 기획 전시를 개최하고 있다.

가랑이에 두 다리 넣는다 : (1)정신없이 매우 서두르는 모양을 이르는 말.

가래군 : (1)가래질을 할 때 하나의 가래에 붙는 세 사람을 이르는 말. ⇒남한 규범 표기는 ‘한가래꾼’이다.

가로이 : (1)한가한 느낌이 있게.

가롭다 : (1)한가한 느낌이 있다.

가리 : (1)‘한고비’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리’로도 적는다.

가마밥 : (1)‘한가맛밥’의 북한어.

가마밥도 되고 질고 : (1)같은 조건에서 이루어진 것들이라 하더라도 구체적인 실정이 다름에 따라 서로 달라질 수 있다는 말. <동의 속담> ‘한가마밥도 타고 설고 한다’ ‘한솥밥도 되고 질고 한다’ (2)일이란 같은 조건에서도 때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는 말. <동의 속담> ‘한가마밥도 타고 설고 한다’ ‘한솥밥도 되고 질고 한다’

가마밥도 타고 설고 : (1)같은 조건에서 이루어진 것들이라 하더라도 구체적인 실정이 다름에 따라 서로 달라질 수 있다는 말. <동의 속담> ‘한가마밥도 되고 질고 한다’ ‘한솥밥도 되고 질고 한다’ (2)일이란 같은 조건에서도 때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는 말. <동의 속담> ‘한가마밥도 되고 질고 한다’ ‘한솥밥도 되고 질고 한다’

가마밥 먹은 사람이 울음 운다 : (1)처지가 같고 같은 환경의 영향을 받은 사람은 뜻이나 행동이 서로 통한다는 말. <동의 속담> ‘한솥밥 먹은 사람이 한울음 운다’

가마밥을 먹고 자리에서 자다 : (1)한 가정이나 한 집단 속에서 차별이 없이 똑같이 지내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한솥밥 먹고 한자리에서 자다’

가마밥을 먹다 : (1)한 가정이나 한 집단 속에서 차별이 없이 똑같이 지내다.

가맛밥 : (1)같은 솥에서 푼 밥.

가분데 : (1)‘한가운데’의 방언

가스럽다 : (1)보기에 한가한 데가 있다.

가스레 : (1)보기에 한가한 데가 있게.

가슴 : (1)온 가슴.

가온대 : (1)‘한가운데’의 옛말.

가온데 : (1)‘한가운데’의 방언

가운데 : (1)공간이나 시간, 상황 따위의 바로 가운데.

가운디 : (1)‘한가운데’의 방언

가운치 : (1)‘한가운데’의 방언

가운테 : (1)‘한가운데’의 방언

가웃날 : (1)우리나라 명절의 하나. 음력 팔월 보름날이다. 신라의 가배(嘉俳)에서 유래하였다고 하며, 햅쌀로 송편을 빚고 햇과일 따위의 음식을 장만하여 차례를 지낸다. ⇒규범 표기는 ‘한가윗날’이다.

가위 : (1)우리나라 명절의 하나. 음력 팔월 보름날이다. 신라의 가배(嘉俳)에서 유래하였다고 하며, 햅쌀로 송편을 빚고 햇과일 따위의 음식을 장만하여 차례를 지낸다.

가위날 : (1)‘한가윗날’의 북한어.

가위맞이 : (1)한가위를 맞이하기 위하여 준비함. 또는 그런 준비.

가윗날 : (1)우리나라 명절의 하나. 음력 팔월 보름날이다. 신라의 가배(嘉俳)에서 유래하였다고 하며, 햅쌀로 송편을 빚고 햇과일 따위의 음식을 장만하여 차례를 지낸다.

가을 : (1)한창 무르익은 가을철. (2)농사일이 한창 벌어지는 때.

가을 밤 : (1)한창 무르익은 가을철의 밤.

가이 : (1)‘한가위’의 방언

가이날 : (1)‘한가윗날’의 방언

가잇날 : (1)‘한가윗날’의 방언

가족 : (1)같은 가족. 또는 온 가족.

가족 주택 : (1)한 세대만 살림할 수 있도록 만든 주택.

가지 : (1)형태, 성질, 동작 따위가 서로 같은 것.

가지뿌리식 : (1)‘동류 근식’의 북한어.

가지항 : (1)‘동차항’의 북한어.

가하다 : (1)원통한 일에 대하여 하소연이나 항거를 하다. (2)겨를이 생겨 여유가 있다.

가히 : (1)겨를이 생겨 여유가 있게.

: (1)한 장단을 이르던 말. 흔히 복합 박자 또는 혼합 박자 한 장단을 이른다. (2)피부의 온도보다 낮은 온도 자극에 의해서 피부 및 점막에 있는 냉점이 자극을 받아 온도가 떨어진 것을 느끼는 감각. (3)무심하게 내버려 둠. (4)한림과 각신을 아울러 이르던 말.

각되다 : (1)무심하게 내버려지다.

각잔치 : (1)‘환갑잔치’의 방언

각하다 : (1)무심하게 내버려 두다.

: (1)진을 뺀 대나무 조각. 예전에 종이 대신 사용하였다. (2)사서(史書)나 기록을 달리 이르는 말. (3)중국 청나라 때에, 한인(漢人)으로서 만주인과 내통하는 사람이란 뜻으로, 적과 내통하는 사람을 이르던 말. (4)중국 당나라의 화가(701~761). 궁정 화가로서 태상부승이 되었으며, 인물화와 초상화에 뛰어났고 특히 말 그림을 잘 그렸다. (5)‘대청’의 방언

간디 : (1)‘한군데’의 방언

갈같다 : (1)처음부터 끝까지 변함없이 꼭 같다. ⇒규범 표기는 ‘한결같다’이다. (2)여럿이 모두 꼭 같이 하나와 같다. ⇒규범 표기는 ‘한결같다’이다.

갈등 : (1)쓸데없는 글이나 말. 글이나 말은 우리의 마음을 속박하고 수행을 방해한다 하여 이른다.

: (1)추운 겨울에 걸리는 감기.

: (1)육십갑자의 ‘갑(甲)’으로 되돌아온다는 뜻으로, 예순한 살을 이르는 말. ⇒규범 표기는 ‘환갑’이다.

갑날 : (1)‘환갑날’의 방언

갑노인 : (1)‘환갑노인’의 방언

갑잔차 : (1)‘환갑잔치’의 방언

갑잔체 : (1)‘환갑잔치’의 방언

갑잔치 : (1)‘환갑잔치’의 방언

갑질 : (1)아이들이 자질구레한 그릇 따위의 장난감을 가지고 살림살이하는 흉내를 내는 짓. ⇒규범 표기는 ‘소꿉질’이다.

값함수 : (1)‘일차 함수’의 북한어.

: (1)다른 것 없이 겨우.

갓대잖다 : (1)한결같지 아니하다

갓되다 : (1)겨우 하찮은 것밖에 안 되다. (2)아무 보람이나 실속이 없다.

갓되이 : (1)겨우 하찮은 것밖에 안 되게. (2)아무 보람이나 실속이 없이.

갓지다 : (1)한가하고 조용하다.

: (1)우리나라 중부를 흐르는 강. 태백산맥에서 시작하여 황해로 흘러든다. 북한강ㆍ남한강의 두 물줄기가 남양주시에서 합류하며, 이 유역은 삼국 시대부터 중요시되어 왔다. 길이는 494.44km. (2)중국 양쯔강(揚子江)의 지류. 산시성(陝西省) 서남쪽, 친링산맥(秦嶺山脈)에서 시작하여 한중(漢中)을 지나 후베이성(湖北省) 한커우(漢口)에서 양쯔강으로 흘러든다. 길이는 1,532km. (3)중국 화난(華南) 지방을 흐르는 강. 푸젠성(福建省) 창팅(長汀) 동쪽에서 시작하여 광둥성(廣東省) 동부를 지나 남중국해로 흘러들어 간다. 길이는 350km. ⇒규범 표기는 ‘한장강’이다. (4)‘잔뜩’의 방언

강 가서 목욕 : (1)어떤 일을 일부러 먼 곳에 가서 하여 보아야 별로 신통할 것이 없다는 말.

강 대교 : (1)한강에 건설한 다리 가운데 하나.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 3가와 동작구 노량진을 연결하는 다리로, 1917년 10월에 준공하였다. 전에는 ‘제일 한강교’라 하였다. 길이는 1,005미터.

강 물 다 먹어야 짜냐 : (1)무슨 일을 처음에 조금만 시험하여 보면 전체적인 것을 짐작하여 볼 수 있음을 이르는 말.

강 물이 제 곬으로 흐른다[간다] : (1)모든 일은 반드시 순리대로 된다는 뜻으로, 대개 죄지은 사람에게 벌이 돌아감을 이르는 말.

강바지라기 : (1)바지라깃과의 조개. 모양이 마포바지라기와 비슷한데 우리나라 특산종이다.

강 발원지 : (1)수도권 거주 시민의 주요 식수원인 한강의 물줄기가 최초로 생성된 지점. 강원도 태백시 대덕산에 있는 검룡소로, 총 길이가 514km이다.

강별장 : (1)조선 시대에 한강 나루를 관장하던 벼슬. 조선 후기에는 훈련도감에 속하여 있었다.

강 분지 : (1)경기도 동남부 용인 구릉을 경계로 동쪽에 펼쳐진 분지. 분지 가운데를 남한강이 지난다. 국내 유수의 벼농사 지대를 이룬다.

강상인 : (1)‘경강상인’의 북한어.

강수 : (1)한강의 물.

강 수계 관리 대책 : (1)‘한강 수계 상수원 수질 개선 및 주민 지원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음용수 공급원의 환경 기준을 유지하기 위하여 세운 대비책. 수변 구역의 지정과 행위 제한, 오염 총량 관리제 시행, 주민 지원 사업 실시, 환경 기초 시설 설치 촉진, 재원의 확보와 관리 따위가 있다.

강 수계 관리 위원회 : (1)‘한강 수계 상수원의 수질 개선 및 주민 지원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설치한 위원회. 한강 수계 상수원의 수질 관리와 주민 사업의 추진을 효율적으로 조정하기 위한 기구이다.

강 수계법 : (1)한강 수계 상수원을 적절하게 관리하고, 상수원 상류 지역의 수질 개선 및 주민 지원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여 상수원의 수질을 개선함을 목적으로 하여 제정된 법률. 정식 명칭은 ‘한강 수계 상수원의 수질 개선 및 주민 지원 등에 관한 법률’이다.

강수 타령 : (1)경기 민요의 하나. 한강에서 뱃놀이를 하며 자연을 읊고, 한강은 변함이 없으되 인심세태는 바뀌었음을 한탄하는 내용이다. ‘한강수라 맑고 깊은 물에’로 시작하며 굿거리장단으로 부른다.

강 시민 공원 : (1)서울특별시 한강 변에 있는 시민 공원. 광나루ㆍ잠실ㆍ뚝섬ㆍ잠원ㆍ이촌ㆍ반포ㆍ망원ㆍ여의도ㆍ난지ㆍ강서ㆍ양화 등의 지구로 나뉜다. 한강을 따라 자전거 도로와 산책로가 마련되어 있으며, 배구장, 수상 스키장, 선착장, 공연장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강에 그물 놓기 : (1)이미 준비는 되었으니 기다리면 언젠가 일이 이루어질 것이라는 말. (2)막연한 일을 어느 세월에 기다리고 있겠냐는 말.

강에 돌 던지기 : (1)어떤 사물이 지나치게 미미하여 일을 하는 데에 효과나 영향이 전혀 없다는 말. (2)아무리 투자를 하거나 애를 써도 보람이 전혀 없다는 말.

강에 배 지나간 자리 있나 : (1)어떤 행동의 흔적이 남지 아니한다는 말.

강은 흐른다 : (1)한국의 극작가인 유치진의 희곡. 젊은 여성을 통해서 동족상잔의 비극을 조명한 작품이다.

강이 녹두죽이라도 쪽박이 없어 못 먹겠다 : (1)사람이 몹시 게으르고 무심함을 놀림조로 이르는 말.

강진 : (1)조선 시대에, 삼진(三鎭) 가운데 한강 상류의 송파진과 하류의 양화진 사이에 있던 나루. 서울 경비의 5대 요지였다.

강 철교 : (1)한강에 건설한 철교의 하나. 모두 AㆍBㆍC 세 선로로 되어 있는데, A선은 1900년에 준공한 후 1951년에 복구하였고, B선은 1912년에 준공한 후 1952년에 복구하였으며, C선은 1944년에 준공한 후 1957년에 복구하였다. A선의 길이는 1,110.25미터, B선의 길이는 1,110.25미터, C선의 길이는 1,112.8미터.

강 초고층 개발 : (1)한강 변에 초고층 건물을 짓도록 허용해 스카이라인을 정비하고 녹지축을 만들겠다는 서울특별시의 개발 계획.

강치 : (1)‘까끄라기’의 방언

강투석 : (1)한강에 돌 던지기라는 뜻으로, 지나치게 미미하여 아무런 효과를 미치지 못함을 이르는 말.

강 하구 : (1)경기도 김포시와 고양시, 파주시, 강화군 일대에 위치하는 거대한 기수역. 국내에서 보기 드물게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하구로, 한강의 담수 생태계와 서해의 해양 생태계가 교차하여 생물 다양성이 풍부하고 생물의 이동 통로로 중요한 기능을 한다.

강 환경 감시대 : (1)수도권 내 한강의 상수원 수질을 보전하고 관리하기 위하여, 국무총리령으로 창설된 한강 유역 환경 관리청 소속의 기구.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으)로

실전 끝말 잇기

한으로 끝나는 단어: 679개 : 근무 연한, 호한, 재한, 이명한, 망가한, 무기한, 모모한, 시장 제한, 서비스 제한, 직문한, 우선도 제한, 어부한, 연령 제한, 배당 제한, 최소한, 해고 제한, 접속 제한, 감한, 카라한, 위한, 강한, 무지한, 경쟁 제한, 호협한, 하한, 푸주한, 가고한, 달연한, 박한, 연한, 납세 기한, 발한 ...

한으로 끝나는 단어는 679개 입니다. 그리고 한으로 시작하는 모든 글자 단어는 2,968개 입니다. 더 자세히 알아보세요.

사진과 명언

벤자민 프랭클린

" 그러나 이 세상에서 죽음과 세금만큼 확실한 것은 없다.^1000 "

#세상 #세금 #죽음
마하트마 간디
" 세상에서 보기를 바라는 변화, 스스로 그 변화가 되어야 한다. "
#변화 #세상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