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함하는 말

을 포함하는 모든 글자의 단어: 675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69 세 글자 단어: 197 네 글자 단어: 178 다섯 글자 단어: 60 여섯 글자 이상 단어: 170 모든 글자 단어: 675

하나 : (1)개신교에서 신봉하는 유일한 신. 천지의 창조주이며 우주 만물을 섭리로 다스린다.

디런 : (1)‘도련님’의 방언

더블 앤드 트위스트 데 : (1)얼룩과 꼬임을 준 실로 제직하여 작은 반점이 있는 데님. 씨실을 검정 굵은 실과 표백하지 않은 굵은 실에 꼬임을 준 모틀사로 짠다.

이모부 : (1)‘이모부’의 높임말.

나귀를 구하매 샌이 없고 샌을 구하매 나귀가 없다 : (1)무엇이나 완전히 갖추기 힘든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2)어떤 일의 준비가 뜻대로 되지 아니하고 빗나가기만 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밥 손 : (1)식사를 대접하기 위하여 모신 손님. 또는 식당에 밥을 먹으러 온 손님.

헤링본 데 : (1)물고기의 뼈나 화살의 오늬 같은 모양을 여러 개 짜 맞춘 무늬가 생기도록 짠 데님. 씨실과 날실의 굵기를 달리하여 짜서 무늬 효과를 낸다.

숭어와 손은 사흘만 지나면 냄새난다 : (1)아무리 반가운 손님도 너무 오래 묵으면 부담이 되고 귀찮은 존재가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도리 : (1)‘도리’를 높여 이르는 말.

시부모 : (1)‘시부모’의 높임말.

되렌 : (1)‘도련님’의 방언

나라 : (1)나라의 임자라는 뜻으로, ‘임금’을 이르는 말.

초립둥이 장을 보았다 : (1)길에서 장님을 만나면 재수가 없다고 하는데 어린 장님을 만나면 더욱 그렇다는 데서, 매우 불길한 경우를 이르는 말.

: (1)‘임자’의 옛말. 휴지(休止) 앞에서는 ‘ㅎ’이 탈락하여 ‘님자’로 나타난다.

: (1)‘손님’의 방언

: (1)‘해님’의 옛말.

남양 원 굴회 마시듯 : (1)음식을 매우 빨리 먹어 버리는 모습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마파람에 게 눈 감추듯’ ‘두꺼비 파리 잡아먹듯’ ‘사냥개 언 똥 들어먹듯[삼키듯]’ (2)단숨에 일을 처리하여 마치는 모양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데렌 : (1)‘도련님’의 방언

: (1)간장을 담글 때, 따로 특별하게 쓰려고 작은 그릇에 담그는 간장.

: (1)‘신령’을 높여 이르는 말.

: (1)‘손님마마’의 방언 (2)‘손님’의 방언

아즈반 : (1)‘시아주버니’의 방언

촌샌 : (1)시골에 살며 벼슬을 하지 못한 늙은 양반. (2)촌스럽고 융통성이 없는 사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시아주버 : (1)‘시아주버니’의 높임말.

반빗하 : (1)하인들 사이에서, ‘반빗아치’를 조금 높여 이르는 말.

고모 : (1)고모의 높임말.

한얼 : (1)대종교에서, 하느님 곧 단군을 높여 부르는 말.

큰마 : (1)지체가 높은 집안의 시어머니가 되는 부인을 높여서 이르는 말.

의 침묵 : (1)한용운의 시집. 대표시 <님의 침묵>을 비롯하여 <최초의 임>, <잠 없는 꿈>, <당신을 보았습니다> 등 90편의 시가 실려 있다. 대부분 불교적 비유와 고도의 상징적 수법으로 쓴 서정시로 일제에 대한 저항 의식과 애족(愛族)의 정신이 짙게 나타나 있다. 1926년에 간행되었다.

쥔마 : (1)‘주인마님’의 준말.

영감 주머니 돈은 내 돈이요 아들 주머니 돈은 사돈네 돈이다 : (1)남편이 버는 돈은 마음대로 할 수 있지만 아들이 버는 돈은 며느리가 주관하므로 어찌할 수 없다는 말.

: (1)‘대님’의 방언

나라 만든 관지 판 돈도 자른다 : (1)사람이 지나치게 이기적이고 욕심이 사나워 뻔뻔스럽고 염치없는 짓을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나라 고금도 잘라먹는다’ ‘상납 돈도 잘라먹는다’

어른 : (1)‘애인’의 북한어.

나귀는 샌만 섬긴다[섬기겠단다] : (1)보잘것없는 사람이라도 자기가 지닌 지조를 지키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2)자기의 비위에 맞는 사람이나 자기에게 좋게 대하는 사람만 상대하려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1)공공의 이익에는 부합하지만 자신이 속한 지역에는 이롭지 아니한 일을 반대하는 이기적인 행동.

열두 하 : (1)예전에, 혼인을 할 때 신부를 따르던 열두 명의 하님. 몸 하님, 함 하님, 경대 하님, 폐백 하님, 시겟박 하님, 족두리하님 각 한 쌍씩을 이른다.

큰서방 : (1)‘아주버님’의 방언

도련은 당나귀가 제격이라 : (1)제격에 맞게 물건을 쓰거나 행동해야 어울림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시아버 : (1)‘시아버지’의 높임말.

맞이방 : (1)‘응접실’의 북한어.

작은손 : (1)‘홍역’의 방언

: (1)‘형님’의 방언

로전스 : (1)‘노전 스님’의 북한어.

큰누 : (1)‘큰누나’의 높임말.

스승 : (1)‘스승’을 높여 이르는 말.

: (1)‘양념’의 방언

족두리하 : (1)혼행(婚行) 때에, 신부를 따라가는 계집종. 향꽂이를 들고 당의(唐衣)를 입고 족두리를 쓴다.

: (1)봉산 탈춤, 양주 별산대놀이, 송파 산대놀이 따위에 쓰는 탈의 하나. 눈썹과 수염은 흰색이고 입은 언청이인 양반의 모습이다.

가난 구제는 나라[나라/임금]도 못한다[어렵다] : (1)남의 가난한 살림을 도와주기란 끝이 없는 일이어서, 개인은 물론 나라의 힘으로도 구제하지 못한다는 말. <동의 속담> ‘가난은 나라(님)도 못 당한다’

할아버 : (1)‘할아버지’의 높임말. (2)‘할아버지’의 높임말. (3)‘할아버지’의 높임말. (4)배우자의 할아버지를 높여 이르는 말. (5)‘할아버지’의 높임말. (6)‘할아버지’의 높임말. (7)‘할아버지’의 높임말. (8)배우자의 할아버지를 높여 부르는 말.

코끼리 만지는 격 : (1)일부분을 알면서도 전체를 아는 것처럼 여기는 어리석음을 이르는 말. <동의 속담> ‘장님 코끼리 말하듯’ (2)능력이 없는 자가 분에 넘치는 큰일을 이야기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장님 코끼리 말하듯’

: (1)‘시각 장애인’을 낮잡아 이르는 말.

봉 재봉 : (1)겉으로는 박음선이 보이지 않는 바느질법. 단을 접어 올린 부분처럼 천과 천 사이에 사용되며 특수 재봉틀을 이용한다.

어머 : (1)‘어머니’의 높임말. 주로 돌아가신 어머니를 이르거나 편지글 따위에서 쓴다. (2)‘어머니’의 높임말. (3)‘어머니’의 높임말. (4)‘어머니’의 높임말. (5)‘시어머니’를 이르거나 부르는 말. (6)‘장모’를 친근하게 이르거나 부르는 말.

선생 : (1)‘선생’을 높여 이르는 말. (2)‘선생’을 높여 이르는 말. (3)나이가 어지간히 든 사람을 대접하여 이르는 말.

부처 가운데[허리] 토막 : (1)자비로운 부처의 가운데 부분과 같이 음흉하거나 요사스러운 마음이 전혀 없다는 뜻으로, 마음이 지나치게 어질고 순한 사람을 이르는 말.

잡손 : (1)대수롭지 않은 손님.

: (1)‘불잉걸’의 옛말.

이 눈먼 말을 타고 밤중에 물에 들어선다 : (1)점점 헤어나기 어려운 불리한 상황으로 뛰어드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2)능력도 없고 아무런 준비도 없이 마구 위험 속으로 뛰어드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증조할머 : (1)‘증조할머니’의 높임말.

이모 : (1)‘이모’의 높임말.

돌팔이장 : (1)떠돌아다니며 점을 쳐 주면서 사는 맹인(盲人).

조카 : (1)상대편의 조카를 높여 이르는 말. (2)자기보다 나이가 많은 시가 쪽의 조카를 높여 이르거나 부르는 말.

나룻이 석 자라도 먹어야 샌 : (1)배가 불러야 체면도 차릴 수 있다는 뜻으로, 먹는 것이 중요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수염이 대 자라도 먹어야 양반이다’

아지베 : (1)‘아주버님’의 방언

낮 손 : (1)낮에 찾아오는 손님. (2)‘낮도둑’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1)‘스님’의 옛말.

숙부 : (1)‘숙부’의 높임말.

죄지은 놈 원 돗자리에다 큰절을 한다 : (1)죄를 지은 자는 굽실거리게 마련임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1)‘양념감’의 방언

할아부 : (1)‘할아버님’의 방언 (2)‘할아버님’의 방언

아버 : (1)‘아버지’의 높임말. 주로 돌아가신 아버지를 이르거나 편지글 따위에서 쓴다. (2)‘아버지’의 높임말. (3)‘아버지’의 높임말. (4)‘아버지’의 높임말. (5)시아버지를 이르거나 부르는 말. (6)‘장인’을 친근하게 이르거나 부르는 말.

증조할아버 : (1)‘증조할아버지’의 높임말.

: (1)‘달’을 의인화하여 높여 이르는 말. (2)‘다님’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님’으로도 적는다.

아부 : (1)‘아버님’의 방언

큰종조모 : (1)‘큰종조모’의 높임말.

치느 : (1)‘치킨’과 ‘하느님’을 결합한 말로, 치킨을 칭송하고 찬양하는 뜻으로 쓰는 말.

먹장노린재 : (1)노린잿과의 곤충. 몸의 길이는 4~5mm이며, 검은색이다. 머리 주위에는 가시와 강모(剛毛)가 있으며 더듬이에는 금색 털이 빽빽하게 나 있다. 한국, 일본, 중국 등지에 분포한다.

중붓 : (1)‘중부’의 방언

되린 : (1)‘도련님’의 방언

: (1)‘별’을 인격화하여 높이거나 다정하게 이르는 말.

되련 : (1)‘도련님’의 방언

고무 : (1)‘고모님’의 방언

시형 잡숴야 잡순 듯하다 : (1)무슨 일이든지 실현된 다음에야 비로소 된 줄을 알지 미리 예측할 수는 없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의 속담> ‘시주님이 잡수셔야 잡수었나 하지’

시돗소 : (1)‘천연두’의 방언

외숙모 : (1)‘외숙모’의 높임말.

도렌 : (1)‘도련님’의 방언

풀대 : (1)바지나 고의를 입고서 대님을 매지 아니하고 그대로 터놓음.

조모 : (1)‘조모’의 높임말. (2)‘조모’의 높임말.

스트레치 데 : (1)신축성이 있는 섬유를 사용하여 짠 데님. 신축성이 있어서 데님의 뻣뻣한 성질을 보완한다.

새손 : (1)혼인 때에 가족으로서 신랑이나 신부를 데리고 온 사람. 주로 손윗사람이 이 일을 맡는다

닷곱장 : (1)반쯤 장님이라는 뜻으로, 시력이 아주 약한 사람을 놀림조로 이르는 말.

시아지반 : (1)‘시아주버님’의 방언

빙무 : (1)‘빙모님’의 방언 (2)‘빙모님’의 방언

고린샌 : (1)하는 짓이 잘고 옹졸한 사람을 이르는 말.

떡자루부터 잡고 있듯 : (1)어리숙한 사람이 잇속에는 밝아 자기에게 이익이 되는 것을 놓지 아니함을 이르는 말.

징수 : (1)남사당패에서, 징을 치는 사람 가운데 우두머리를 이르는 말.

바르 제도 : (1)인도네시아 동부, 반다해와 아라푸라해 사이에 있는 섬의 무리. 얌데나(Jamdena)섬을 비롯한 30개의 섬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행정상 말루쿠주에 속한다. 옥수수, 쌀, 코코넛 따위의 재배와 어업이 성하다. 면적은 5,429㎢.

빙모 : (1)‘빙모’의 높임말. (2)‘빙모’를 부르는 말.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을)를

사진과 명언

아나톨 프랑스

" 위대한 성취를 하려면 행동하는 것뿐만 아니라,^500 꿈꾸는 것도 반드시 필요하다.^1000 "

#필요 #성취 #행동
체 게바라
" 폭군은 폭군으로 변할 새 지도자로 대체될 뿐이다. "
#지도자 #대체 #폭군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