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함하는 말

을 포함하는 모든 글자의 단어: 102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18 세 글자 단어: 13 네 글자 단어: 37 다섯 글자 단어: 14 여섯 글자 이상 단어: 19 모든 글자 단어: 102

글다 : (1)‘썰다’의 방언

: (1)‘얼싸절싸’의 방언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웃는 모양. ‘성긋’보다 센 느낌을 준다.

스레 : (1)보기에 자주 트집이나 시비를 일으킬 만하여 딱하고 귀찮은 데가 있게.

: (1)‘훨씬’의 방언

이다 : (1)눈에 눈물이 넘칠 듯이 그득하게 고이다. 또는 그렇게 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는 모양. ‘성긋성긋’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그레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부드럽게 웃다. ‘성그레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눈에 눈물이 넘칠 듯이 자꾸 그득하게 고이는 모양.

하다 : (1)물건이 흠이 없어 쓸 만하다

: (1)다리를 가볍게 높이 들면서 내디디는 모양. (2)성격이나 행동이 좀스럽지 않고 시원스럽고 빠른 모양.

대다 : (1)가라앉지 않고 어수선하게 자꾸 들뜨다.

끗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자꾸 소리 없이 가볍게 웃다. ‘성긋성긋하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 (1)‘짐승’의 방언

그레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부드럽게 웃는 모양. ‘성그레’보다 센 느낌을 준다.

하다 : (1)몸이나 성질이 물러서 손쉽게 다루거나 대할 만하다.

궁이다 : (1)‘거리끼다’의 방언

: (1)‘늘썽하다’의 어근. (2)앞으로 좋게 발전할 품질이나 품성. ⇒규범 표기는 ‘늘품’이다.

끗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다. ‘성긋대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 (1)천, 대나무 따위의 짜임새나 엮음새가 여럿이 다 또는 매우 설핏하게. (2)생김새가 아주 늘씬하게.

끗뻥끗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웃다. ‘성긋벙긋하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내다 : (1)‘성내다’의 방언

문다리 : (1)‘정강이’의 방언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게 자꾸 웃는 모양. ‘성글성글’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천, 대나무 따위의 짜임새나 엮음새가 여럿이 다 또는 매우 설핏한 모양. (2)생김새가 아주 늘씬한 모양.

: (1)‘복숭아’의 방언

: (1)‘뇌성’의 방언

나다 : (1)‘덧나다’의 방언 (2)‘성나다’의 방언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는 모양. ‘성긋성긋’보다 센 느낌을 준다.

남볼 : (1)남을 대하여 볼 면목.

하다 : (1)가라앉지 않고 자꾸 어수선하게 들뜨다.

긋이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웃는 상태로. ‘성긋이’보다 센 느낌을 준다.

끗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웃다. ‘성긋하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스럽다 : (1)보기에 자주 트집이나 시비를 일으킬 만하여 딱하고 귀찮은 데가 있다.

둥거리다 : (1)크고 연한 물건을 단번에 잇따라 큼직하고 가볍게 베거나 자르다. ‘성둥거리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하다 : (1)어수선하게 들떠 가라앉지 않다.

구멍 : (1)말썽이 될 만한 사건이나 현상. 또는 말썽을 일으킬 수 있는 근거나 단서.

하다 : (1)천, 대나무 따위의 짜임새나 엮음새가 여럿이 다 또는 매우 설핏하다. (2)생김새가 아주 늘씬하다.

글뻥글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글벙글거리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허다 : (1)‘얼싸절싸하다’의 방언

: (1)가라앉지 않고 자꾸 어수선하게 들뜨는 모양.

거리다 : (1)눈에 눈물이 자꾸 넘칠 듯이 그득하게 고이다. 또는 그렇게 하다.

뒷말 : (1)뒤에 있을 말썽. 또는 뒤에 일어난 말썽.

글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게 자꾸 웃다. ‘성글거리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글뻥글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고 환하게 웃는 모양. ‘성글벙글’보다 센 느낌을 준다.

긋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다. ‘성긋대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일을 들추어내어 트집이나 문젯거리를 일으키는 말이나 행동.

끗뻥끗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웃는 모양. ‘성긋벙긋’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허다 : (1)‘성하다’의 방언

글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자꾸 소리 없이 정답게 웃다. ‘성글성글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자주 트집이나 시비를 일으키는 짓.

글뻥글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고 환하게 웃다. ‘성글벙글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매방아 : (1)‘연자방아’의 방언

군말 : (1)공연히 일으키는 말썽.

질하다 : (1)자주 트집이나 시비를 일으키는 짓을 하다.

글뻥글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글벙글대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끗뻥끗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긋벙긋대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 (1)‘성’의 방언

끗이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웃는 상태로. ‘성긋이’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긋뻥긋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웃다. ‘성긋벙긋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글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게 자꾸 웃다. ‘성글대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긋뻥긋대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긋벙긋대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들썽거리다’의 어근.

냥깨이 : (1)‘대장장이’의 방언

긋뻥긋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웃는 모양. ‘성긋벙긋’보다 센 느낌을 준다.

거리다 : (1)가라앉지 않고 어수선하게 자꾸 들뜨다.

: (1)‘서리’의 방언

: (1)‘물썽하다’의 어근.

: (1)‘범상히’의 방언

: (1)자주 트집이나 시비를 일으키는 사람을 낮잡아 이르는 말.

글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게 웃다. ‘성글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쟁이 : (1)‘말썽꾼’을 낮잡아 이르는 말.

: (1)남에게 보이는 체면이나 태도.

: (1)크고 연한 물건을 단번에 큼직하고 가볍게 베거나 자르는 모양. ‘성둥’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눈에 눈물이 넘칠 듯이 그득하게 고이는 모양.

: (1)‘성냥’의 방언

남볼스럽다 : (1)남을 대하여 볼 면목이 없다

긋뻥긋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긋벙긋거리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없다 : (1)어떤 사물의 모습이 보기에 역겹고 보잘것없다.

대다 : (1)눈에 눈물이 자꾸 넘칠 듯이 그득하게 고이다. 또는 그렇게 하다.

긋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다. ‘성긋거리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둥하다 : (1)크고 연한 물건을 단번에 잇따라 큼직하고 가볍게 자르거나 베다. ‘성둥성둥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긋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자꾸 소리 없이 가볍게 웃다. ‘성긋성긋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2)‘버름버름하다’의 방언

끗뻥끗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고 환하게 자꾸 웃다. ‘성긋벙긋거리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 (1)‘뇌성’의 방언

: (1)크고 연한 물건을 단번에 잇따라 큼직하고 가볍게 베거나 자르는 모양. ‘성둥성둥’보다 센 느낌을 준다.

꾸러기 : (1)‘말썽꾼’을 낮잡아 이르는 말.

뒤말 : (1)‘뒷말썽’의 북한어.

싸무룹다 : (1)‘볼썽사납다’의 방언

하다 : (1)천, 대나무 따위의 짜임새나 엮음새가 설핏하다.

거리 : (1)트집이나 시비가 될 만한 일이나 사물.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정답게 웃는 모양. ‘성글’보다 센 느낌을 준다.

: (1)천, 대나무 따위의 짜임새나 엮음새가 설핏한 상태로.

긋하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웃다. ‘성긋하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하다 : (1)눈에 눈물이 넘칠 듯이 그득하게 고이다. (2)눈에 눈물이 넘칠 듯이 그득하다.

사납다 : (1)어떤 사람이나 사물의 모습이 보기에 역겹다.

꾸레기 : (1)‘말썽꾸러기’의 방언

없이 : (1)어떤 사물의 모습이 보기에 역겹고 보잘것없이.

끗거리다 : (1)눈과 입을 천연스럽게 움직이며 소리 없이 가볍게 자꾸 웃다. ‘성긋거리다’보다 아주 센 느낌을 준다.

둥대다 : (1)크고 연한 물건을 단번에 잇따라 큼직하고 가볍게 베거나 자르다. ‘성둥대다’보다 센 느낌을 준다.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을)를

사진과 명언

마더 테레사

" 얼마나 많이 주느냐보다 얼마나 많은 사랑을 담느냐가 중요하다.^1000 "

#중요 #사랑
빌 나이
" 유머는 도처에 널려 있습니다. 그런 점에서 인간이 하는 어떤 일에든 아이러니가 존재하죠. "
#아이러니 #유머 #존재 #인간 #도처 #점 #일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