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과 관련된
선인의 지혜가 담긴 한자어.

疾言遽色 (질언거색):

빠른 말소리와 급히 서두르는 얼굴빛.

#다급
#말소리
#말투
#태도
#얼굴빛
#당황

遐邇壹體 (하이일체):

멀고 가까운 나라가 전부(全部) 그 덕망(德望)에 귀순(歸順)케 하며 일체(一體)가 될 수 있음.

#일체
#덕망
#나라

判官使令 (판관사령):

감영이나 유수영의 판관에 딸린 사령이라는 뜻으로, 아내가 하라는 대로 잘 따르는 남자를 놀림조로 이르는 말.

#말
#판관
#거역
#유래
#감영
#비유
#부인
#고사
#사령
#아내
#모두
#남자
#말단
#사람


天下一品 (천하일품):

세상에 오직 하나밖에 없거나 매우 뛰어나서 세상에서 견줄 만한 것이 없음. 또는 그런 물품.

#정도
#물품
#세상
#비교

萬代榮華 (만대영화):

여러 대를 이어 가며 누리는 영화.

#영화
#공명
#부귀

堅白同異 (견백동이):

중국 전국 시대 조나라의 문인 공손룡이 논한 궤변. 단단하고 흰 돌은 눈으로 보아 흰 것은 알 수 있으나 단단한지는 모르며, 손으로 만져 보아 단단한 것은 알 수 있으나 빛이 흰지는 모르므로, 단단한 돌과 흰 돌은 동시에 성립하는 개념이 아니라고 하였다.

#빛
#그것
#빛깔
#단단
#눈
#시대
#전국
#때
#공손
#중국
#물건
#조나라
#문인
#설명
#전국시대
#개념
#동일

旋乾轉坤 (선건전곤):

(1)천지를 뒤집는다는 뜻으로, 나라의 난을 평정함을 이르는 말. (2)나라의 나쁜 풍습을 크게 고침을 이르는 말.

#고침
#땅
#평정
#나라
#의미
#천하
#天下
#하늘
#풍습
#일신
#세상

三省 (삼성):

(1)매일 세 번 자신을 반성함. (2)의정부, 사헌부, 의금부의 관원들이 합좌하여 패륜을 범한 죄인을 국문하던 일. (3)만주 지린성 북부에 있는 개시장(開市場). 무단강과 쑹화강이 만나는 곳에 있으며 잡곡, 목재, 소가죽 따위의 집산지이다. ⇒규범 표기는 ‘싼성’이다. (4)고려 시대에, 최고의 의정 기능을 하던 세 기관. 중서성, 문하성, 상서성을 이른다. (5)중국 당나라 때에, 최고의 의정 기능을 하던 세 기관. 중서성, 문하성, 상서성을 이른다. (6)발해 때에, 최고의 의정 기능을 하던 세 기관. 중대성, 선조성, 정당성을 이른다.

#기관
#당나라
#시대
#최고
#때
#관원
#여부
#하루
#일
#강
#소가죽
#고려
#시장
#패륜
#가죽
#성
#선
#규범
#기능
#자신
#정당
#선악
#따위
#죄인
#반성
#중국
#선조

豁然大悟 (활연대오):

마음이 활짝 열리듯이 크게 깨달음을 얻는 일.

#깨달음
#일
#마음

夢寐間 (몽매간):

잠을 자며 꿈을 꾸는 동안.

#잠
#동안
#꿈

之東之西 (지동지서):

동쪽으로도 가고 서쪽으로도 간다는 뜻으로, 뚜렷한 목적 없이 이리저리 갈팡질팡함을 이르는 말.

#일
#동쪽
#서쪽
#뚜렷
#주견
#목적

無人窮途 (무인궁도):

사람이 살지 않는 외딴곳.

#사람

伯從祖 (백종조):

아버지의 큰아버지를 이르는 말.

#할아버지

足不足間 (족부족간):

어떤 것이 자라든지 모자라든지 관계없음.

#관계

樂以忘憂 (낙이망우):

즐거움에 근심을 잊는다는 뜻으로, 도(道) 행하기를 즐거워하여 가난 따위의 근심을 잊는다는 의미.

#의미
#근심
#즐거움
#가난
#따위

怒發大聲 (노발대성):

몹시 노하여 성을 내며 지르는 큰 목소리.

#성
#목소리

以長補短 (이장보단):

장점을 단점에 보탠다는 뜻으로, 남의 장점을 보고서 나의 단점을 고치는 일을 이르는 말.

#장점
#일
#단점

浮雲驚龍 (부운경룡):

떠다니는 구름과 놀란 용이라는 뜻으로, 필세(筆勢)가 매우 자유분방(自由奔放)함을 비유하는 말.

#필세
#비유
#용
#구름
#자유분방

月白風淸 (월백풍청):

달은 빛나고 바람은 맑다는 뜻으로, 달 밝은 가을밤을 이르는 말.

#달
#바람
#가을밤
#형용
#깨끗
#가을

一目十行 (일목십행):

한 번 보고 열 줄을 읽는다는 뜻으로, 독서력이 매우 뛰어남을 이르는 말.

#책
#눈
#능력
#독서
#사용
#의미

再堂叔 (재당숙):

아버지의 육촌 형제.

#형제

獸聚鳥散 (수취조산):

짐승처럼 모였다가 새처럼 흩어진다는 뜻으로, 정돈되지 못한 오합지중(烏合之衆)의 의미로 사용됨.

#새
#정돈
#사용
#의미
#짐승

愛子之情 (애자지정):

자식을 사랑하는 정.

#자식
#사랑

螳螂在後 (당랑재후):

눈앞의 이익에만 정신이 팔려 뒤에 닥친 위험을 깨닫지 못함을 이르는 말.

#이익
#욕심
#눈
#참새
#눈앞
#위험
#정신
#생각
#입
#비유
#사마귀
#구멍
#재화
#매미
#해

已發之矢 (이발지시):

이미 쏘아 놓은 화살이라는 뜻으로, 이왕에 시작한 일이라 중도에 그만두기 어려운 형편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일
#화살
#어려움
#중지
#시작
#형편
#중도
#이왕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