橫竪說去(횡수설거) 풀이

橫竪說去(횡수설거)의 의미: 말을 이렇게 했다가 저렇게 했다가 하다, 두서가 없이 아무렇게나 떠드는 것.

橫竪說去 (횡수설거): 말을 이렇게 했다가 저렇게 했다가 하다, 두서가 없이 아무렇게나 떠드는 것.

(가로 ): 가로, 방자하다, 가로놓다, 가로지르다, 뒤얽히다.


(더벅머리 ): 더벅머리, 내시(內侍), 천하다, 짧다, 서다.


(말씀 ): 말씀, 기쁘다, 달래다, 벗다, 말.


(갈 ): 가다, 덜다, 떠나감, 제외함, 떠나다.


#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와)과 관련된

한자 활용 더 알아보기

: 총 17 개의 橫(가로 횡)에 관한 한자/한자성어/사자성어 모두 보기

筆力縱 (필력종) : 문장(文章)을 자유자재(自由自在)로 잘 지음을 이르는 말.
(액) : 뜻밖에 닥쳐오는 불행.
非命 (비명사) : 뜻밖의 사고를 당하여 제명대로 살지 못하고 죽음.

: 총 3 개의 竪(더벅머리 수)에 관한 한자/한자성어/사자성어 모두 보기

橫說 (횡설설) : 조리가 없이 말을 이러쿵저러쿵 지껄임.
說話 (횡설화) : 말을 이렇게 했다가 저렇게 했다가 하다, 두서가 없이 아무렇게나 떠드는 것.

: 총 51 개의 說(말씀 설)에 관한 한자/한자성어/사자성어 모두 보기

浮言流 (부언유) : 아무 근거 없이 널리 퍼진 소문.
可聞 (가문화) : 들을 만한 가치가 있는 옛이야기.
不道之 (부도지) : 입에 담지 못할 소리.

: 총 39 개의 去(갈 거)에 관한 한자/한자성어/사자성어 모두 보기

來人 (내인객) : (1)‘내인거객’의 북한어. (2)오는 사람과 가는 사람을 아울러 이르는 말.
三不 (삼불) : 유교에서, 칠거지악을 범한 아내일지라도 버리지 못하는 세 가지 경우. 부모의 삼년상을 같이 치렀거나, 장가들 때 가난했다가 나중에 부자가 되었거나, 아내가 돌아가도 의지할 데가 없는 경우이다.
割肉 (할육피) : 짐승을 잡아서 가죽을 벗기고 살을 베어 냄.

橫竪說去(횡수설거) 관련 한자


# : 총 1,515 개의 에 관한 한자/한자성어/사자성어 모두 보기

魂飛中天 (혼비중천) : (1)혼이 하늘의 한가운데에 떴다는 뜻으로, 정신없이 허둥거림을 이르는 말. (2)죽은 사람의 혼이 공중에 떠돌아다님. # # 정신 # 공중 # 하늘 # 가운데 # 사람
齒亡脣亦支 (치망순역지) :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 산다는 속담(俗談)의 한역으로, 있던 것이 없어져서 불편(不便)하더라도 없는 대로 참고 살아간다는 말. # 참고 # # 불편 # 속담
愚問賢答 (우문현답) : 어리석은 질문에 대한 현명한 대답. # # 대처 # 발휘 # 사용 # 대답 # 현명 # 질문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