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대 붙다

       

1. (속된 말로) 남에게 빌붙어서 득을 보다.

1. cling to someone like a bedbug: (slang) To sponge off others and gain benefit.

용례:

지방에서 올라온 지수는 몇 달째 내게 빈대 붙어서 살고 있다.
Jisoo, who came up from the provinces, has been living on me for months.

이제 용돈을 다 써서 점심 사 먹을 돈도 없어.
Now that i've spent all my allowance, i don't even have the money to buy lunch.
당분간 친구들한테 빈대 붙어야겠네.
I'm gonna have to beg my friends for a while.

ㅂㄷㅂㄷ: 초성 빈대 붙다

ㅂㄷㅂㄷ ( 부득부득 ) : 단단하고 질기거나 미끄러운 물건을 자꾸 문지르거나 마주 갈 때 나는 소리. 또는 그 모양. [WITH A GRINDING SOUND; GRINDINGLY: A word imitating the sound or describing the motion of rubbing a hard, tough, or slippery thing repeatedly, or grinding it against another one.] 부사

ㅂㄷㅂㄷ ( 번득번득 ) : 물체 등에 반사된 강한 빛이 자꾸 잠깐씩 나타나는 모양. [WITH A FLASH: In the manner that a reflected strong light appears for an instant, again and again.] 부사

ㅂㄷㅂㄷ ( 바득바득 ) : 억지를 쓰며 자꾸 우기거나 조르는 모양. [STUBBORNLY; OBSTINATELY: In the manner of persisting or importuning unreasonably over and over.] 부사

ㅂㄷㅂㄷ ( 부들부들 ) : 피부에 닿는 느낌이 매우 부드러운 모양. [SOFTLY: In a state in which a feeling to the skin is very smooth.] 부사

ㅂㄷㅂㄷ ( 빈대 붙다 ) : (속된 말로) 남에게 빌붙어서 득을 보다. [CLING TO SOMEONE LIKE A BEDBUG: (slang) To sponge off others and gain benefit.]

ㅂㄷㅂㄷ ( 바둥바둥 ) : 덩치가 약간 작은 것이 매달리거나 주저앉아서 팔이나 다리를 내저으며 자꾸 움직이는 모양. [WITH A WRIGGLE: A word describing an animal, person, etc., with a small body hanging on something or sitting down while moving arms and legs.] 부사

ㅂㄷㅂㄷ ( 바들바들 ) : 몸을 자꾸 작게 바르르 떠는 모양. [TREMBLINGLY: A word describing the movement of trembling slightly and over and over.] 부사

ㅂㄷㅂㄷ ( 바동바동 ) : 덩치가 작은 것이 매달리거나 주저앉아서 팔이나 다리를 내저으며 자꾸 움직이는 모양. [WITH A WRIGGLE: A word describing an animal, person, etc., with a small body hanging on something or sitting down while moving arms and legs.] 부사

ㅂㄷㅂㄷ ( 빈둥빈둥 ) : 아무 일도 하지 않고 자꾸 게으름을 피우며 놀기만 하는 모양. [LAZILY: A word describing one idling and goofing around instead of working.] 부사

ㅂㄷㅂㄷ ( 반들반들 ) : 빛이 날 만큼 겉이 아주 매끄럽고 윤이 나는 모양. [LUSTROUSLY; GLOSSILY; SHININGLY: In a state in which the surface of something is so smooth and glossy as to look shiny.] 부사

ㅂㄷㅂㄷ ( 부득부득 ) : 자기 생각대로만 하려고 억지를 쓰며 자꾸 우기거나 조르는 모양. [OBSTINATELY; STUBBORNLY: With the attitude of persisting or importuning unreasonably over and over, in order to get one's own way.] 부사

ㅂㄷㅂㄷ ( 부들부들 ) : 춥거나 무섭거나 화가 나서 몸을 자꾸 크게 떠는 모양. [TREMBLINGLY; QUIVERINGLY: In the state of keeping shivering with cold, fear, or anger.] 부사

ㅂㄷㅂㄷ ( 복닥복닥 ) : 많은 사람이 좁은 곳에 모여 시끄럽고 복잡하게 마구 움직이는 모양. [CROWDEDLY: A word describing a scene where many people gather in a small place and move around continuously, in a loud and complicated manner.] 부사

ㅂㄷㅂㄷ ( 반듯반듯 ) : 생김새가 비슷한 여러 개가 비뚤거나 굽거나 기울지 않고 바른 모양. [STRAIGHT: In a state in which several things of similar appearance are straight, not tilted, bent, or crooked.] 부사

ㅂㄷㅂㄷ ( 붉디붉다 ) : 몹시 붉다. [DEEP RED: Very red.] 형용사

ㅂㄷㅂㄷ ( 버둥버둥 ) : 덩치가 큰 것이 매달리거나 눕거나 앉아서 팔다리를 내저으며 계속 움직이는 모양. [IN A MANNER OF STRUGGLING: In the manner that a big person moves continuously while waving his/her arms and legs in the state of falling, lying down, or sitting.] 부사

ㅂㄷㅂㄷ ( 번들번들 ) : 잘 닦고 기름칠을 한 듯 표면이 아주 매끄럽고 윤이 나는 모양. [GLOSSILY; GREASILY: In a state in which the surface of something is very smooth as if it were polished and greased.] 부사

시작 빈대붙다

시작

시작

시작

시작

분류

철학·윤리 (86) 감정, 기분 표현하기 (191) 직업과 진로 (130) 소개하기(가족 소개) (41) 날짜 표현하기 (59) 주거 생활 (48) 교통 이용하기 (124) 컴퓨터와 인터넷 (43) 집안일 (41) 실수담 말하기 (19) 인간관계 (255) 초대와 방문 (28) 가족 행사-명절 (2) 약속하기 (4) 언론 (36) 위치 표현하기 (70) 건강 (155) 대중 문화 (82) 여행 (98) 사과하기 (7) 건축 (43) 경제·경영 (273) 언어 (160) 음식 주문하기 (132) 인사하기 (17) 외모 표현하기 (105) 주말 및 휴가 (47) 사회 제도 (78) 연애와 결혼 (28) 환경 문제 (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