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 관한 속담 총 42 개

대한 칠 년 비 바라듯

:

칠 년이나 계속되는 큰 가뭄에 비 오기를 바란다는 뜻으로, 몹시 간절히 바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바람 #가뭄 # #계속 #


칠년대한에 대우(大雨) 기다리듯[바라듯]

:

칠 년이나 계속되는 큰 가뭄에 비 오기를 바란다는 뜻으로, 몹시 간절히 바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대우 #년대한 #대한 #바람 #가뭄 #계속 # # #


까마귀 제아무리 흰 칠을 하여도 백조로 될 수 없다

:

‘까마귀 학이 되랴’의 북한 속담. #백조 # #까마귀 #‘까마귀 #


내 돈 서 푼은 알고 남의 돈 칠 푼은 모른다

:

제 것은 소중히 여기면서 남의 것은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이기적인 사람을 비꼬는 말. #이기적 #사람 # # # # #


제 얼굴에 똥칠한다

:

자기가 한 짓이 자기를 모욕하는 결과가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얼굴 # #자기 # # #결과 # #모욕


누워서 넘어다보는 단지에 좁쌀이 두 칠 홉만 있으면 봉화(奉化) 원(員)을 이손아 부른다

:

살림이 좀 넉넉해졌다고 거드름을 부리며 부자인 체하는 자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살림 # # #봉화 # #단지 #좁쌀 # # #부자 # #거드름 #


동정호 칠백 리

:

막힌 곳이 없이 매우 넓은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동정호 # # #


동정호 칠백 리를 내 당나귀 타고 간다

:

자기의 세력이 미치는 곳에서 자기 마음대로 행동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당나귀 #동정호 # #세력 #자기 # #행동 #마음 #


동정호 칠백 리를 훤화 사설한다

:

아무 상관도 없는 일에 간섭하며 당치도 아니한 시비를 따지고 떠듦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동정호 # #시비 #간섭 #상관 #치도 # #당치 #사설 # #


돼짓값은 칠 푼이요, 나뭇값은 서 돈이다

:

주된 것보다 부차적인 것이 오히려 비용이 더 많이 듦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비용 # # # #


똥 누면 분칠하여 말려 두겠다

:

사람의 똥에 분을 칠하여 하얗게 말려 두었다가 흰 개의 흰 똥을 약으로 구하는 사람이 있으면 팔아먹겠다는 뜻으로, 악독하고 인색한 사람을 이르는 말. # # #악독 #사람 # #인색 # # # #


일도 못하고 불알에 똥칠만 한다

:

뜻하던 일을 하지 못하고 도리어 낭패만 봄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불알 #낭패 # # #


칠 년 가뭄에는 살아도 석 달 장마에는 못 산다

:

가뭄 피해보다 장마 피해가 더 무서움을 이르는 말. #무서움 #가뭄 # #장마 # #피해 #


칠 년 가뭄에 하루 쓸 날 없다

:

계속 날이 개어 있다가 무슨 일을 하려고 하는 날 공교롭게도 날씨가 궂어 일을 그르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경우 # #하루 #날씨 #가뭄 # # #계속 # #


칠 년 간병에 삼 년 묵은 쑥을 찾는다

:

오랫동안 앓고 있는 이를 간병하다 보면 별 어려운 일도 다 겪게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 # # #


칠년대한 단비 온다

:

오랫동안 애타게 기다리던 것이 이루어짐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년대한 #단비


칠 년 대흉이 들어도 무당만은 안 굶어 죽는다

:

사람은 궁할수록 미신을 찾게 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사람 # # # # #미신 #무당


칠푼짜리 돼지 꼬리 같다

:

아무짝에도 쓸모없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아무짝 #쓸모 #돼지 #꼬리 # #


칠 홉 송장

:

정신이 흐리멍덩하고 행동이 반편 같은 사람을 비난조로 이르는 말. #비난 # #송장 #사람 #반편 #정신 # #행동 #


기름독에 빠졌다 나오다

:

어떤 것이 기름을 칠한 것처럼 반질반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기름 # # #


가루는 칠수록 고와지고 말은 할수록 거칠어진다

:

가루는 체에 칠수록 고와지지만 말은 길어질수록 시비가 붙을 수 있고 마침내는 말다툼까지 가게 되니 말을 삼가라는 말. #가루 # #시비 #가게 # # #말다툼


씻어 놓은 흰 죽사발 같다

:

얼굴이 희고 키가 헌칠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사발 #죽사발 # #얼굴


씻은 배추 줄기 같다

:

얼굴이 희고 키가 헌칠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얼굴 #배추


센 말 볼기짝 같다

:

얼굴이 희고 키가 헌칠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볼기짝 # #얼굴 #


아기 엄마 똥칠한다

:

아기와 함께 지내면 깨끗하게 있을 수 없다는 말. #엄마 #깨끗 # #


아이를 예뻐하면 옷에 똥칠을 한다

:

못된 사람과 친하면 해로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해로움 # #사람 #아이 #예뻐 # # #


아이와 북은 칠수록 소리 난다

:

우는 아이는 때리는 것보다 잘 달래야 함을 이르는 말. #소리 #아이 # # #


봄 돈 칠 푼은 하늘이 안다

:

농촌에서는 봄에 돈이 매우 귀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하늘 #농촌 # # # #


북과 아이는 칠수록 소리가 커진다

:

우는 아이를 때리면 더 크게 운다는 뜻으로, 잘 달래야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소리 #아이 # # #


북은 칠수록 맛이 난다

:

무슨 일이나 하면 할수록 신이 나고 잘된다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 # #


북은 칠수록 소리가 난다

:

북은 힘을 주어 세게 치면 칠수록 요란한 소리가 난다는 뜻으로, 다투면 다툴수록 그만큼 손해만 커짐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소리 #손해 # # #요란 #


첫나들이(를) 하다

:

갓난아이가 처음으로 나들이를 할 때 코끝에 숯칠을 하여 잡귀의 침범을 막던 풍속에서 생긴 말로, 얼굴이 검정이나 다른 빛깔로 더러워진 사람을 놀리는 말. #얼굴 # #나들이 # # #처음 #코끝 #잡귀 #사람 #빛깔 #아이 #말로 #침범 #검정 # #풍속


청어 굽는 데 된장 칠하듯

:

살짝 보기 좋게 바르지 않고 더덕더덕 더께가 앉도록 지나치게 발라서 몹시 보기 흉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된장 #청어 # #더께


여산 칠십 리나 들어갔다

:

눈이 움푹 들어간 사람을 놀림조로 이르는 말. #사람 #놀림 #여산 # # # # #


옴딱지 떼고 비상 칠한다

:

앓는 옴을 빨리 고치겠다는 욕심에 옴딱지를 떼고 비상을 칠하여 더욱 악화시킨다는 뜻으로, 일을 빨리 처리하려고 무리한 방법을 써서 일을 더욱 어렵게 만듦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비상 # #무리 #방법 #악화 #옴딱지 #처리 #욕심 # #


제 돈 칠 푼만 알고 남의 돈 열네 닢은 모른다

:

자기 물건은 하찮은 것이라도 소중히 여기면서 남의 물건은 큰 것이라도 하찮게 여긴다는 뜻으로, 자기 것만 소중히 여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 # # # #자기 # # # #물건


칠년대한에 비 안 오는 날이 없었고 구 년 장마에 볕 안 드는 날이 없었다

:

세상의 모든 일이 궂은일만 계속되지는 아니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세상 #년대한 # #대한 # # # #계속 # # # #장마 #


싸라기 쌀 한 말에 칠 푼 오 리라도 오 리 없어 못 먹더라

:

아무리 작은 돈이라도 우습게 여기지 말고 소중하게 써야 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싸라기 #소중 # # # # # # #


경위가 삼칠장이라

:

투전에서 끗수가 3, 7, 10이면 끗수가 없는 판이 된다는 데에서 사물의 옳고 그름과 좋고 나쁨을 가리지 못함을 이르는 말. #경위 # #끗수 #사물 # #투전 #그름 #


개를 친하면 옷에 흙칠을 한다

:

못된 사람과 친하면 해로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해로움 # # #사람 # # #


하늘도 사람 하자는 대로 하려면 칠 년 가물에 비 내려 줄 날 없다

:

이 사람 저 사람의 각각 다른 의견을 모두 받아들이다가는 아무 일도 할 수 없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가물 # #하늘 #사람 #의견 #각각 # # # # # #


천둥 번개 할[칠] 때 천하 사람이 한맘 한뜻

:

모든 사람이 겪는 천변이나 위험 속에서는 마음이 하나가 된다는 말. # #위험 # # #사람 #천변 #한뜻 #천둥 #천하 #번개 # #마음


출처: 우리말샘

(와)과 관련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