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과 관련된

아래에 관한 한자 총 86개

아래에 있는 각각의 한자어에 대해, 아름다운 사진과 자세한 의미를 통해 알아보세요.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損上益下 (손상익하)

: 윗사람에게 해를 끼쳐서 아랫사람을 이롭게 함.

#아랫사람 #윗사람 #아래 #의미 #해 #사람


上和下睦 (상화하목)

: 위에서 사랑하고 아래에서 공경(恭敬)함으로써 화목(和睦)이 됨.

#공경 #화목 #사랑 #아래


無憂樹 (무우수)

: ‘보리수’를 달리 이르는 말. 마야 부인이 보리수 아래에서 싯다르타 태자를 안산하여 근심할 것이 없었다 하여 이렇게 이른다.

#말 #아래 #나무 #부인 #근심


天地玄黃 (천지현황)

: 하늘은 위에 있어 그 빛이 검고 땅은 아래 있어서 그 빛이 누름.

#빛 #누름 #땅 #아래 #하늘


三枝之禮 (삼지지례)

: 세 가지 아래의 예라는 뜻으로, 지극(至極)한 효성(孝誠)을 비유(比喩)해 이르는 말. 비둘기는 예의(禮儀)가 발라 새끼는 어미가 앉은 가지에서 세 가지 아래에 앉는다고 함.

#발라 #지극 #아래 #효성 #예의 #새끼 #비유 #어미



仰事俯育 (앙사부육)

: 어버이를 섬기고 처자를 보살핌.

#부모 #아래 #어버이 #처자


麾下將兵 (휘하장병)

: 대장기 아래의 장수와 병사라는 뜻으로, 대장의 진영(陣營)이나 장수가 거느린 장교, 하사관, 병사 등 총칭.

#병사 #아래 #대장 #장수 #총칭


上通下達 (상통하달)

: 위로 통하고 아래로 전달된다는 뜻으로, 아랫사람의 뜻이 윗사람에게 잘 통하고 윗사람의 뜻이 아랫사람에게 잘 전해짐을 이르는 말.

#아랫사람 #윗사람 #아래 #의사 #의미 #전달 #사람


屋下架屋 (옥하가옥)

: 지붕 아래 또 지붕을 만든다는 뜻으로, 선인(先人)들이 이루어 놓은 일을 후세의 사람들이 무익하게 거듭하여 발전한 바가 조금도 없음을 이르는 말.

#일 #거듭 #흉내 #발전 #아래 #선 #비유 #후세 #지붕 #무익 #선인 #조금 #사람


棹穿波底月船壓水中天 (도천파저월선압수중천)

: 노는 물결 아래의 달을 뚫고, 배는 물 가운데 하늘을 누름.

#누름 #배 #달 #아래 #물결 #물 #하늘 #가운데


半上落下 (반상낙하)

: 처음에는 성의껏 하다가 중도에 그만두어 이루지 못함.

#중도 #일 #처음 #아래


目下十行 (목하십행)

: 눈이 아래로 열 줄을 간다는 뜻으로, 한 눈에 열 줄을 읽는 '속독(速讀)'의 의미.

#눈 #의미 #아래


雲雨之情 (운우지정)

: 구름 또는 비와 나누는 정이라는 뜻으로, 남녀의 정교(情交)를 이르는 말. 중국 초나라의 회왕(懷王)이 꿈속에서 어떤 부인과 잠자리를 같이했는데, 그 부인이 떠나면서 자기는 아침에는 구름이 되고 저녁에는 비가 되어 양대(陽臺) 아래에 있겠다고 했다는 고사에서 유래한다.

#아침 #남녀 #아래 #왕 #초나라 #잠자리 #사용 #부인 #의미 #꿈속 #구름 #저녁 #중국 #본래 #고사 #유래 #정교


月下氷人 (월하빙인)

: 월하노인(月下老人)과 빙상인(氷上人)이라는 뜻으로, 중매를 하는 사람을 이르는 말.

#아래 #부부 #달빛 #태평 #사용 #얼음 #중매 #노인 #인연 #사람


巖下之電 (암하지전)

: 바위 아래의 번갯불이라는 뜻으로, 눈빛이 번쩍번쩍 빛나는 모양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빛 #바위 #말 #아래 #비유 #모양 #눈빛 #번갯불


存以甘棠 (존이감당)

: 주(周)나라 소공이 남국의 아가위나무 아래에서 백성(百姓)을 교화(敎化)하였음.

#백성 #아래 #나무 #나라 #교화


芳埃 (방애)

: 향기로운 티끌이란 뜻으로, 꽃 아래에서 나는 먼지나 티끌을 이르는 말.

#티끌 #아래 #꽃


一言之下 (일언지하)

: 한 마디로 잘라 말함. 또는 두말할 나위 없음.

#말 #나위 #아래 #의미 #마디


主聖臣直 (주성신직)

: 임금이 성군이면 신하도 곧다는 뜻으로, 임금이 어질고 바르면 신하도 바르게 되는 것처럼, 위에서 행하는 바를 아래에서 이를 본보기 삼는 것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

#성군 #아래 #신하 #임금 #비유


半上半下 (반상반하)

: 태도나 성질이 모호하여 위나 아래 어느 쪽에도 붙지 아니함.

#쪽 #성질 #아래 #태도


戴天之怨讐 (대천지원수)

: 하늘을 함께 이지 못하는 원수라는 뜻으로, 이 세상에서 같이 살 수 없을 만큼 큰 원한을 가진 원수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말 #아래 #원한 #원수 #의미 #하늘 #세상


萬人之上 (만인지상)

: 예전에, 영의정의 지위를 이르던 말.

#아래 #예전 #정승 #지위 #만인 #영의정 #과거 #사람


逆鱗 (역린)

: 임금의 노여움을 이르는 말. 용의 턱 아래에 거꾸로 난 비늘을 건드리면 용이 크게 노하여 건드린 사람을 죽인다고 한다. ≪한비자≫의 <세난편(說難編)>에서 유래한다.

#상사 #성 #아래 #턱 #임금 #상징 #가슴 #이것 #비유 #사용 #현대 #용 #노여움 #비늘 #유래 #사람


低首下心 (저수하심)

: 머리를 숙이고 마음을 억누른다는 뜻으로, 상대에게 굴복(屈服)함을 의미하는 말.

#마음 #아래 #굴복 #머리 #의미 #상대 #복종


順天應人 (순천응인)

: 하늘을 따르고 사람에 응한다는 뜻으로, 위로는 천명(天命)에 순응하고 아래로는 인심(人心)에 잘 응(應)한다는 의미.

#사람 #아래 #의미 #천명 #하늘 #순응 #인심


舌底有斧 (설저유부)

: 혀 아래에 도끼가 들었다는 뜻으로, 말을 잘못하면 화를 불러일으키니 말을 늘 삼가라는 말.

#말 #아래 #화 #재앙 #잘못 #의미 #혀 #조심 #도끼


承上接下 (승상접하)

: 윗사람을 받들고 아랫사람을 거느려 그 사이를 잘 주선함.

#아랫사람 #윗사람 #사이 #아래 #공경 #의미 #주선 #사람


黃裳綠衣 (황상녹의)

: 의(衣)는 위에 입는 상의, 상(裳)은 아래에 입는 치마, 황색은 정색(正色)이어서 존귀하고, 녹색은 간색(間色)이라 천한 것을 가리키는데 정색인 황(黃)이 아래로 가야 될 치마로 쓰이고 있다는 뜻으로, 본처가 밀려나고 첩이 득세함을 이르는 말.

#존귀 #본처 #아래 #상하 #치마 #황색 #녹색 #사용 #첩 #위치 #가야 #상의 #저고리 #귀


徹上徹下 (철상철하)

: 처음부터 끝까지 철저하게.

#철저 #처음 #아래 #끝


親展 (친전)

: (1)몸소 펴 봄. (2)편지를 받을 사람이 직접 펴 보라고 편지 겉봉에 적는 말.

#몸 #옆 #이름 #말 #아래 #겉봉 #겉 #봄 #사람


拜復 (배복)

: 절하고 회답(回答)한다는 뜻으로, 흔히 친구(親舊) 사이에 답장(答狀)하는 편지(便紙) 첫머리에 또는 편지(便紙) 끝머리의 자기(自己) 이름 아래에 쓰는 말.

#이름 #말 #아래 #친구 #답장 #끝 #머리 #회답 #첫머리 #사이


明天之下 (명천지하)

: 밝은 하늘 아래라는 뜻으로, 총명한 임금이 다스리는 태평한 세상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총명 #아래 #임금 #태평 #하늘 #세상


自下達上 (자하달상)

: 아래에서 위까지 미침.

#일 #미침 #영향 #아래 #도달 #의미


普天之下 (보천지하)

: 온 하늘의 아래라는 뜻으로, 온 세상이나 넓은 세상을 이르는 말.

#말 #아래 #의미 #천하 #하늘 #전체 #세상


天上天下 (천상천하)

: 하늘 위와 하늘 아래라는 뜻으로, 온 세상을 이르는 말.

#우주 #사이 #아래 #하늘 #세상



案下 (안하)

: 책상 아래라는 뜻으로, 편지에서 상대편의 이름 밑에 붙여 쓰는 말.

#이름 #말 #아래 #상대자 #상대편 #상대 #겉봉 #책상


上濁下不淨 (상탁하부정)

: 윗물이 흐리면 아랫물도 깨끗하지 못하다는 뜻으로, 윗사람이 부패하면 아랫사람도 부패하게 됨을 이르는 말.

#아랫사람 #윗사람 #아래 #아랫물 #의미 #웃사람 #깨끗 #부패 #행실


上下之分 (상하지분)

: 위와 아래의 분별.

#분별 #아래


下育妻子 (하육처자)

: 아래로 아내와 자식을 기름.

#자식 #아내 #아래 #기름


上天下地 (상천하지)

: 위에 있는 하늘과 아래에 있는 땅이라는 뜻으로, 온 천지(天地)를 이르는 말.

#땅 #아래 #죽음 #하늘 #세상


自上達下 (자상달하)

: 위로부터 아래까지 미침.

#미침 #아래


靑紗燈籠 (청사등롱)

: (1)궁중에서 사용하던 등롱. 푸른 운문사(雲紋紗)로 바탕을 삼고 위아래에 붉은 천으로 동을 달아서 만든 옷을 둘러씌웠다. (2)조선 시대에, 정삼품부터 정이품의 벼슬아치가 밤에 다닐 때 쓰던 품등(品燈). 푸른 사로 둘러씌웠다.

#밤 #옷 #바탕 #아래 #청 #시대 #때 #사용 #궁중 #벼슬아치 #조선


拜白 (배백)

: 엎드리어 절하고 사뢴다는 뜻으로, 편지 끝의 자기 이름 아래에 쓰는 말.

#끝 #이름 #말 #아래


仰事俯畜 (앙사부휵)

: 우러러 섬기고 굽어서 기른다는 뜻으로, 위로는 부모를 봉양하고 아래로는 처자식을 기른다는 의미.

#봉양 #아래 #의미 #처자식 #부모


眼下無人 (안하무인)

: 눈 아래에 사람이 없다는 뜻으로, 방자하고 교만하여 다른 사람을 업신여김을 이르는 말.

#아래 #눈 #교만 #의미 #거만 #방자 #태도 #사람됨 #사람


下凌上替 (하릉상체)

: 아래가 능멸하여 위가 쇠퇴한다는 뜻으로, 아랫사람이 윗사람을 능멸(凌犯)하여 윗사람의 권위(權威)가 땅에 떨어짐을 이르는 말.

#아랫사람 #윗사람 #땅 #아래 #권위 #능멸 #쇠퇴


積薪之歎 (적신지탄)

: 적신지탄(積薪之嘆). 쌓이고 쌓인 섶나무의 탄식(歎息)이라는 뜻으로, 먼저 쌓인 섶나무는 항상(恒常) 아래에 있듯이 고참이 승진(昇進)하지 못하고 늘 아랫자리에 있음을 한탄(恨歎)함을 이르는 말.

#승진 #섶나무 #아래 #나무 #탄식 #한탄


應天順人 (응천순인)

: 하늘의 뜻에 순응하고 백성의 뜻을 따름.

#백성 #사람 #아래 #따름 #의미 #천명 #순응 #하늘 #순종 #인심


上下寺不及 (상하사불급)

: 위로도 아래로도 모두 미치지 못함. 또는 두 가지 일이 모두 실패하게 됨.

#일 #말 #아래 #실패 #비유


下化衆生 (하화중생)

: 아래로 중생을 제도(濟度)함. 상구보리와 이를 완전히 구비하면 대보리심(大菩提心)이라고 한다.

#아래 #보리 #구비 #제도 #중생


荷花鴛鴦 (하화원앙)

: 연꽃 속의 원앙이라는 뜻으로, 부부 금슬(琴瑟)이 좋은 것을 연꽃 아래 원앙이 노니는 것으로 비유하여 표현하는 말.

#아래 #표현 #연꽃 #비유 #원앙 #부부


僧敲月下門 (승고월하문)

: 스님이 달빛 아래에서 문을 두드린다는 뜻으로, 당(唐)나라의 시인 가도(賈島)가 시구를 완성하지 못하고 ‘推(퇴)’자와 ‘敲(고)’자를 고민하던 고사 퇴고(推敲)의 유래가 된 <題李凝幽居>의 구절.

#고민 #아래 #완성 #달빛 #나라 #구절 #시인 #고사 #유래


落落長松 (낙락장송)

: (1)‘낙락장송’의 북한어. (2)가지가 길게 축축 늘어진 키가 큰 소나무.

#절개 #아래 #비유 #소나무 #지조 #사람


燈下不明 (등하불명)

: 등잔 밑이 어둡다는 뜻으로, 가까이에 있는 물건이나 사람을 잘 찾지 못함을 이르는 말.

#일 #말 #아래 #어려움 #비유 #가까이 #물건 #속담 #사람


龍門點額 (용문점액)

: 용문에서 이마에 점을 찍는다는 뜻으로, 용문 아래에서 위로 오른 물고기는 용이 되지만, 그렇지 못하면 머리를 부딪혀 상처만 입는다는 고사에서 과거에 낙방해 돌아오는 사람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

#아래 #이마 #상처 #낙방 #머리 #비유 #용 #점 #용문 #고사 #과거 #사람


嚴令之下 (엄령지하)

: 엄한 명령 아래.

#엄중 #명령 #아래


普天率土 (보천솔토)

: 온 하늘의 아래와 온 땅의 끝이라는 뜻으로, 온 세상을 이르는 말.

#땅 #말 #아래 #끝 #하늘 #토지 #세상


下學上達 (하학상달)

: 아래를 배워 위에 도달한다는 뜻으로, 쉬운 지식을 배워 어려운 이치를 깨달음을 이르는 말.

#사리 #말 #아래 #학문 #인간 #이치 #사용 #도달 #의미 #지식 #하늘 #깨달음 #통달


下意上達 (하의상달)

: 아랫사람의 뜻을 윗사람에게 전달함.

#아랫사람 #윗사람 #전달 #아래


上命下服 (상명하복)

: 위에서 명령하면 아래에서는 복종한다는 뜻으로, 상하 관계가 분명함을 이르는 말.

#아랫사람 #윗사람 #명령 #조직 #아래 #표현 #따름 #상하 #관계 #분명 #복종 #사람


上下和順 (상하화순)

: 상하가 서로 뜻이 맞아 부드럽고 온화함.

#상하 #온화 #아래


上漏下濕 (상루하습)

: 위에서는 비가 새고 아래에서는 습기가 오른다는 뜻으로, 매우 가난한 집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새 #말 #아래 #집 #비유 #의미 #가난 #허술


直系卑屬 (직계비속)

: 자기로부터 직계로 이어져 내려가는 혈족. 아들, 딸, 손자, 증손 등을 이른다.

#계승 #아래 #딸 #아들 #겨레 #손자 #혈족



花下曬褌 (화하쇄곤)

: 꽃나무 아래에서 잠방이를 말린다는 뜻으로, 풍아(風雅)한 마음이 없거나 보잘 것 없이 메마르고 스산한 살풍경(殺風景)함을 이르는 말.

#마음 #아래 #풍아 #멋 #풍 #조금


下達地理 (하달지리)

: 지리(地理)에 대하여 잘 앎.

#땅 #아래 #이치 #지리 #통달 #앎


積薪之嘆 (적신지탄)

: 섶나무를 쌓는 탄식이라는 뜻으로, 땔감을 쌓을 때 새로 해온 것을 늘 위에 있고, 먼저 해 온 것은 늘 아래에 눌려있듯이, 상급자로 승진하지 못하고 항상 남의 아랫자리에 머물러 있음을 한탄하는 말.

#승진 #섶나무 #아래 #탄식 #나무 #때 #땔감 #한탄


匹上不足 (필상부족)

: 위로 짝하려니 부족하다는 뜻으로, 위로 짝하려니 모자라고 아래로 짝하려니 남아서[匹下有餘(필하유여)] 어느 쪽에도 치우치지 않는 원만함을 유지한다는 의미.

#유지 #아래 #부족 #의미 #짝 #모자 #쪽


閑雲野鶴 (한운야학)

: 한가로이 떠도는 구름과 들에 노니는 학이라는 뜻으로, 아무 매인 데 없는 한가로운 생활로 유유자적하는 경지를 이르는 말.

#따위 #강호 #사람 #아래 #벼슬 #심경 #속박 #구름 #학 #자유 #한가 #생활 #세상


城下之盟 (성하지맹)

: 성 밑까지 쳐들어온 적군과 맺는 맹약이라는 뜻으로, 항복한 나라가 적국과 맺는 굴욕적인 맹약을 이르는 말. ≪춘추좌씨전≫에 나오는 말이다.

#맹약 #항복 #말 #성 #아래 #춘추 #적국 #강화 #나라 #성벽 #의미 #적군 #치욕 #공격


翻雲覆雨 (번운복우)

: 손바닥을 위로 향(向)하면 구름이 일고, 아래로 향(向)하면 비가 내린다는 뜻으로, 손바닥을 뒤집듯이 인정(人情)이 변(變)하기 쉬움을 비유(比喩)해 이르는 말.

#일 #아래 #손바닥 #비유 #인정 #구름


看雲步月 (간운보월)

: 구름을 바라보거나 달빛 아래 거닌다는 뜻으로, 객지에서 집을 생각함을 이르는 말.

#밤 #빛 #달 #아래 #달빛 #집 #고향 #생각 #간절 #의미 #구름 #하늘 #낮 #객지 #쪽


不俱戴天 (불구대천)

: 하늘을 함께 이지 못하는 원수라는 뜻으로, 이 세상에서 같이 살 수 없을 만큼 큰 원한을 가진 원수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아래 #원수 #임금 #원한 #사용 #의미 #하늘 #부모 #세상


李下不整冠 (이하부정관)

: 자두나무 밑에서는 갓을 바루지 않는다는 뜻으로, 자두나무 밑에서 갓을 고쳐 쓰면 도둑으로 오인되기 쉬우니 남에게 의심 살 만한 일은 피하는 것이 좋다는 말. ≪문선(文選)≫의 <군자행(君子行)>에 나오는 말이다.

#일 #말 #행 #아래 #의미 #군자 #의심 #도둑


朝雲暮雨 (조운모우)

: 아침의 구름과 저녁의 비라는 뜻으로, 남녀의 정교(情交)를 이르는 말. 중국 초나라의 회왕(懷王)이 꿈속에서 어떤 부인과 잠자리를 같이했는데, 그 부인이 떠나면서 자기는 아침에는 구름이 되고 저녁에는 비가 되어 양대(陽臺) 아래에 있겠다고 했다는 고사에서 유래한다.

#아침 #남녀 #아래 #왕 #초나라 #잠자리 #사용 #부인 #의미 #저녁 #구름 #꿈속 #언약 #중국 #고사 #유래 #남녀간 #정교


嚴妻侍下 (엄처시하)

: 엄한 아내를 모시는 그 아래라는 뜻으로, 아내에게 쥐여사는 남편의 처지를 놀림조로 이르는 말.

#말 #아래 #남편 #쥐 #조롱 #주장 #아내


盈科而後進 (영과이후진)

: 구멍을 가득 채운 뒤에 나간다는 뜻으로, 물이 흐를 때는 조금이라도 오목한 데가 있으면 우선(于先) 그곳을 가득 채우고 아래로 흘러간다는 말. 곧 사람의 배움의 길도 속성(速成)으로 하려 하지말고 차근차근 닦아 나가야 한다는 말.

#배 #말 #그곳 #배움 #아래 #때 #물 #길 #구멍 #조금 #사람


莫上莫下 (막상막하)

: 누가 더 나은지 가릴 수 없을 만큼 차이가 거의 없음.

#아래 #차이 #의미 #누구 #분간 #우열


損上剝下 (손상박하)

: 위에 손해를 끼치고 아래를 빼앗는다는 뜻으로, 관리가 나라에 해를 끼치고 백성의 재물을 빼앗음을 이르는 말.

#백성 #아래 #재물 #나라 #관리 #손해


俯察仰觀 (부찰앙관)

: 아래로 살피고 위로 본다는 뜻으로, 아랫사람의 형편을 두루 굽어 살피고 윗사람을 존경하는 마음으로 우러러본다는 의미.

#아랫사람 #윗사람 #마음 #아래 #의미 #형편 #존경


本門開顯 (본문개현)

: 법화경에서, 석가모니가 자신이 보리수 아래에서 성불한 새로운 부처가 아니라 구원겁(久遠劫) 전의 근본 부처임을 밝힌 일.

#일 #새 #성 #성불 #아래 #말 #구원 #근본 #석가 #성도 #자신 #부처 #처음 #석가모니


密雲不雨 (밀운불우)

: 구름은 잔뜩 끼었으나 비는 오지 않는다는 뜻으로, 조건은 갖추어졌으나 아무런 일도 이루어지지 않아 답답함을 이르는 말.

#일 #조건 #아래 #은덕 #구름 #징조


鳥宿池邊樹僧敲月下門 (조숙지변수승고월하문)

: 새는 못가의 나무에서 잠자고, 스님은 달 아래의 문을 두드림.

#나무 #새 #달 #아래


山高天下立水深地上流 (산고천하립수심지상류)

: 산이 높으나 하늘 아래 서 있고, 물이 깊으나 땅 위로 흐름.

#땅 #아래 #물 #하늘 #산 #흐름


上奉下率 (상봉하솔)

: 위로는 부모님을 모시고 아래로는 처자식을 거느림.

#자식 #봉양 #아래 #의미 #처자식 #부모 #부모님 #아내


橋下叱倅 (교하질쉬)

: 다리 밑에서 원을 꾸짖는다는 뜻으로, 직접 말을 못 하고 안 들리는 곳에서 불평하거나 욕함을 이르는 말.

#불평 #말 #아래 #욕 #의미 #다리



鴻漸 (홍점)

: 큰 기러기가 아래로부터 차차 위로 날아 올라간다는 뜻으로, 차례로 벼슬이 올라감을 이르는 말.

#아래 #차차 #비유 #벼슬 #차례





    Google 검색 @